본문 바로가기

TECH/모바일

애플카드 닮은 꼴 삼성머니 국내에도 출시될까?

반응형

애플 카드 염두에 둔 삼성머니 Pay 서비스 시장의 승자는?


세계적인 흐름과 추세에 따라 간편 결제 시장도 빠르게 변하고 있습니다. 이미 중국은 알리페이와 위쳇페이를 이용해 지갑 없는 삶이 일상화된지 오래되었고, 국내에도 온라인 페이 서비스들이 속속 오프라인 진출을 꾀하면서 조만간 국내에도 지갑 없는 일상이 가능해질 전망입니다.


물론 삼성페이와 LG 페이가 있긴 하지만 장단점이 있는데요. MST 방식의 칩을 이용하기 때문에 범용성은 높은 반면 해당 칩을 가진 단말기에서만 사용 가능하다는 점이 아쉽죠. 물론 요즘은 중저가 모델에도 Pay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하고 있어서 보급이 활발하긴 합니다. 





얼마 전 애플 페이의 국내 출시 루머를 전해 드리기도 했는데요. 아무래도 애플페이는 NFC 방식이라 NFC 결제가 가능한 인프라 구축이 선행 되어야 한다는 장벽이 있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관련해서 인프라가 많이 구축되어 있죠. 





최근 네이버와 카카오가 오프라인 결제 인프라 구축을 위해 빠르게 움직이고 있는 모습입니다. 이 이야기는 다음에 풀기로 하겠지만 결론적으로 페이코와 같은 간편결제 서비스들이 오프라인 결제망을 확대하고 제로페이와 같은 공공부분의 서비스까지 가세하면 MST 방식 아닌 QR코드나 NFC 방식의 간편 결제도 보급이 많이 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아무래도 우리나라 간편결제 시장에 큰 영향을 끼친 건 삼성페이일 것 같은데요. 항상 애플과 비교 당하는 삼성에서 애플카드와 같은 실물 카드인 삼성 머니를 공식 발표했습니다. 애플카드가 국내 진출을 계속 타진하고 있으니 삼성도 발 빠르게 대응하는 모습이긴 한데 삼성과 애플 모두 아직은 국내 시장에 실물 카드를 이용한 서비스가 출시되진 못했지만 국내 카드사들과 이미 협업하고 있는 삼성이 국내 출시는 더 유리해 보이긴 합니다.


삼성머니는 글로벌 핀테크 업체인 SoFi와 마스터카드가 함께 만들었습니다. 렌더링 이미지만 공개 되었기 때문에 정확하게 알 수는 없지만 애플처럼 유니크한 매력이 있는 카드는 아닌 것 같고, 일반적인 IC 카드와 같은 방식일 것으로 보입니다.




실물 카드를 수령해서 활성화하면 자동으로 삼성페이에 계좌가 등록되고 당연하게 삼성페이와 연계되는 직불카드로 삼성페이에서 잔고 확인 같은 예금 관리를 할 수 있으며 비대면 방식으로 카드를 신청하고 해지하는 등 편리하게 활용할 수 있습니다.


물론 은행보다 높은 이자를 제공하고 150만 달러까지 예금자 보호를 받을 수 있는데, 애플카드처럼 삼성머니를 이용해 구매하면 리워드를 제공해서 삼성 제품 구입에 활용할 수 있도록 포인트 제도를 가지고 있습니다. Sofi와 제휴 된 Allpoint ATM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어서 꽤 경쟁력 있는 서비스를 갖추고 있다고 할 수 있겠네요.


아직은 미국에도 서비스가 정식 런칭한것은 아니고 대기자 신청을 받고 있는데요. 국내 런칭 계획은 아직 미정입니다. 아무래도 국내 출시까지는 시간이 좀 걸릴 듯한데, 개인적인 바램은 노트20이 출시될 때 함께 나와주면 좋겠네요. 애플카드의 국내 출시 소식도 솔솔 들려오고 있는데, 아직은 루머 수준이지만 곧 되지 않을까 싶은데요. 국내에는 애플과 삼성 중 누가 먼저 스타트를 끊게 될까요?

더 자세한 내용은 본문의 링크를 참조하세요.



반응형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