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음향기기

유튜버 마이크로 인기 높은 소니 보이스 레코더 녹음기 TX-660

반응형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녹음할 수 있는 소형 녹음기 TX-660 전작과 달라진 점은?

 

유튜버들의 마이크 대용으로 소니의 보이스 레코더가 사랑받고 있습니다. 마이크 전용으로 나오는 제품은 아니지만 사용자층이 많다는 것은 그만큼 안정적으로 수음해준다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는 것이겠죠. 물론 간단하게 좋은 품질의 음성 녹음을 할 수 있어서 그런지 강의나 비즈니스맨의 업무를 돕는 아이템으로 사랑받고 있죠.

 

대중적으로 가장 많이 사용되는 소니의 인기 보이스 레코더 TX-650의 후속 TX-660이 새롭게 출시되었는데, 성능은 더 좋아졌지만 가격은 전작과 비슷하게 출시되었습니다.

 

 

보이스 레코더는 원래 유튜버용 마이크는 아니지만 핀 마이크나 외부 촬영 시 무선 마이크로 활용하면서 인기가 높아지고 있습니다. 스마트폰에도 음성 녹음 기능이 있지만 훨씬 깔끔하고 간편하게 또렷하게 목소리를 담아주기 때문에 영상 촬영에서 안정적인 수음을 할 수 있다 보니 인기가 많은 것 같아요.

 

TX-660은 보급형 보이스 레코더지만 간편한 사용성과 가볍게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물론 고급형 모델의 다양한 보조 기능들이 탐나기도 하지만 유튜버 스타터 아이템이나 일상의 녹음에는 이 정도면 충분하니까요.

 

 

 

구성품은 충전을 위한 USB-C 타입 케이블과 휴대용 케이스가 들어 있습니다. 직관적이고 사용하기 편리한 인터페이스만큼이나 구성품도 간단하네요.

 

 

 

전용 케이스는 가죽으로 되어 있는데 케이스 품질도 상당히 좋습니다. 케이스에 들어 있는 상태로도 녹음할 수 있어서 스크래치 걱정 없이 사용하기 딱 좋아요.

 

 

 

가장 콤팩트한 라인업인 만큼 7.4mm의 슬림한 두께와 29g이라는 가벼운 무게를 자랑하고 있어서 핀 마이크처럼 사용해도 크게 부담 없이 사용할 수 있고요. 근대 뭔가 쓸리는 소리도 잘 녹음되기 때문에 주의하긴 해야겠더라고요.

 

영상 촬영이라면 포켓에 키워서 사용하는 타입보다는 어딘가에 올려놓고 촬영하는 방식이 조금 더 안정적이고 깔끔한 사운드 수음에 유리할 것 같습니다.

 

 

 

전반적인 디자인은 TX650과 크게 달라지진 않았는데요. 세세하게 조금씩 변경된 부분이 있긴 하지만 전반적인 크기나 디자인의 변경점은 많지 않습니다.

 

 

 

눈에 보이는 큰 변화는 전면 LCD 크기인데요. 전작 대비 41% 넓어진 OELD 디스플레이를 사용하고 있어서 사용성이 확 높아졌습니다. 이제 메뉴 선택이나 녹음 상태 확인 등 다양한 정보를 더욱 또렷하고 빠르게 확인할 수 있어서 마음에 쏙 들더라고요.

 

 

 

충전 단자도 전작인 TX650과 달리 USB-C 타입으로 변경 바뀌면서 충전 편의성과 속도가 더욱 빨라졌습니다. 녹음 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LED도 더 밝아져서 녹음 상태 확인도 쉬워졌고요. 실컷 영상을 촬영했는데 녹음이 안돼서 당황한 경험이 한 번쯤은 있을 것 같은데 이제 그런 실수는 좀 덜 할 수 있겠네요.

 

 

 

전면에는 디스플레이와 스피커가 자리하고 있어서 녹음된 파일을 직접 빠르게 확인할 수 있습니다. 재밌는 건 음성 녹음뿐만 아니라 음악 파일도 지원해서 간단히 MP3 플레이어로 활용할 수 있다는 점이죠. 음성 녹음과 음악 파일을 따로 분리하기 때문에 관리도 편리합니다.

 

 

 

내장 메모리는 16GB로 외부 메모리 슬롯은 없습니다. 최대 238시간까지 음성 녹음을 할 수 있고 한번 완충하면 최대 17시간을 녹음할 수 있어서 출장이나 외부 취재도 문제없이 처리할 수 있겠죠?

 

 

 

전반적인 조작은 측면에 자리하고 있는데요. 정면을 봤을 때 상단에는 컨트롤 버튼들이 자리하고 있고 이번에 추가된 JUMP 버튼도 이곳에 자리하고 있습니다.

 

 

 

JUMP는 TX-660에 추가 된 기능인데 녹음된 파일을 10초 단위로 이동하면서 빠르게 확인할 수 있는 기능입니다. 원하는 부분을 빠르게 찾는데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고요.

 

하단에는 슬라이드 스위치가 있는데 HOLD로 해 두면 오작동을 방지할 수 있고 가볍게 움직여서 매우 편합니다.

 

 

 

원터치 녹음을 지원하기 때문에 버튼만 누르면 바로 녹음이 되는데요. 전원이 꺼진 상태에서도 버튼을 꾹 누르면 바로 녹음을 할 수 있습니다. 전원이 켜지면서 녹음까지 1초 정도 걸리는 것 같아요. 가장 많이 사용하는 버튼 중에 하나고요.

 

 

 

녹음은 상단에 있는 2개의 마이크로 하는데요. 마이크가 상단에 있어서 전용 케이스에 넣어서도 녹음할 수 있습니다. 전작보다 좋아진 2개의 고성능 마이크를 사용하게 고음질의 리니어 PCM 녹음까지 지원되기 때문에 보급형이지만 고퀄리티 사운드를 수음할 수 있습니다.

 

마이크 중간에 있는 3.5 단자는 이어폰 단자로, 녹음된 파일이나 음악을 감상할 때 외부로 출력해 주는 역할을 할 뿐 외부 마이크 연결은 되지 않습니다.

 

 

 

야외나 시끄러운 곳에서 수음할 때 주변 잡음 때문에 걱정일 텐데 주변 소음은 줄이고 목소리는 또렷하게 잡아주는 자동 음성 녹음 모드가 있어서 최적의 퀄리티를 유지할 수 있게 해 줍니다.

 

시끄러운 도로변이나 경기장 같은 곳에서도 비교적 또렷하게 목소리를 잡아 주는데 주변 소음을 많이 뭉개서 줄여주긴 하지만 완전히 없애지는 못해요. 요건 고가의 마이크도 마찬가지니 수음할 때 참고하면 좋습니다. 영상 촬영보다 사운드 세팅이 더 어려운 것 같아요.

 

 

 

상황에 맞게 활용할 수 있도록 미팅/ 강의/ 음성 메모/ 인터뷰 등 다양한 수음 옵션을 지원하는데요. 수음 옵션에 따라 수음의 범위와 포커싱의 설정이 달라지니 상황에 맞게 설정하면 더욱 깔끔한 수음을 할 수 있습니다.

 

 

 

소니 보이스 레코더 TX-660과 휴대폰 음성 녹음 품질 비교

자세한 영상 리뷰는 따로 전해드리도록 하겠지만 간단히 TX660과 흔히 활용하는 스마트폰의 음성 녹음을 이용한 테스트를 해 봤습니다. 요즘 스마트폰 녹음 품질도 상당히 좋긴 하지만 확인해보시면 수음 품질의 차이를 확연히 느낄 수 있습니다.

 

 

 

VOR(Voice Operated Recording) 음성반응 녹음도 지원합니다. VOR은 소리가 나면 녹음을 자동으로 시작하고 소리가 나지 않으면 자동으로 녹음을 종료하는 기능인데 장시간 상황을 판단하는 경우 매우 편리하고 배터리 관리에도 유리하죠. 하지만 녹음이 시작될 때 어느 정도 텀이 있으니 중요한 녹음은 수동 녹음을 활용하는 게 좋습니다.


물론 더 고성능 보이스 레코더도 소니에 있긴 하지만 이 정도 성능과 사용성이면 충분히 다방면에 활용하기 좋을 것 같습니다. 작은 크기와 강력한 성능으로 1인 크리에이터는 물론 일상과 업무 기록에 활용하기에도 좋은데요. 너무 고가의 제품에 투자하기 망설여지는 1인 크리에이터들에게 마이크 대용으로 추천할만한데 신제품 출시로 더욱 강력해진 만큼 많은 사랑을 받지 않을까 싶습니다.

 

 

당신이 LG 스탠바이미로 누릴 수 있는 달라진 스마트 라이프

"LG 스탠바이미 27ART10AKPL로 누릴 수 있는 최고의 경험 " 프라이빗 스크린 LG 스탠바이미가 출시되어 예약판매를 받고 있습니다. 최근 달라진 라이프 스타일을 반영해 프라이빗하게 사용할 수 있는

blue2310.tistory.com

 

 

사기 수준으로 가벼운 게이밍 무선 마우스 로지텍 G PRO X 슈퍼라이트 무게감 굿

" 로지텍 G PRO X SUPERLIGHT가 감량을 위해 덜어낸 것 " 무선 제품들의 성능이 높아지면서 깔끔한 작업 환경을 만들어주는 와이어리스 제품들이 인기를 끌고 있습니다. 게이밍 기어들이라고 예외는

blue2310.tistory.com

 

 

소니 풀 프레임 사용자가 본 소니 A7C와 신형렌즈 SEL2860

소니의 풀프레임 미러리스의 진화는 어디까지? 카메라는 이제 단순히 사진을 담는 기기를 넘어서 영상까지 아우르는 기기가 되었습니다. 카메라 제조사들이 앞다퉈 미러리스에 뛰어드는 이유

blue2310.tistory.com

 

- 이 글은 소니코리아의 제품 대여를 통해 필자의 주관적인 느낌을 토대로 작성되었습니다 -

 

반응형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