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IT기기

손목을 보호하는 무선 버티컬 마우스 로지텍 MX vertical 사용후기


MX 버티컬 마우스 장단점 분석

 

PC 사용이 많은 현대인에게 고질적인 몇 가지 질병이 있는데요. 아무래도 바른 자세를 유지하기 힘들기 때문에 기기적인 도움을 받는 경우가 많습니다. 

 

자세만 바르게 유지해도 통증이나 불편함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되는데요. 일의 능률을 높여주고 편안한 사용이 가능한 키보드와 마우스의 선택은 기본이라 할 수 있습니다.

 

 

 

로지텍의 MX Vertical은 인체공학적 디자인으로 자연스러운 그립을 만들어주는 버티컬 마우스입니다. 일반적인 마우스와 잡는 방식이 달라서 처음에는 조금 어색하긴 하지만 잘 맞으면 정말 편안한 사용을 할 수 있죠. 저는 버티컬 마우스를 몇 가지 사용하고 있는데, 확실히 구입할 때 제대로 된 제품을 구입하는 게 좋습니다.

 

 

 

보통은 마우스에 손을 얹는 타입이지만 버티컬 마우스는 약 57도정도 꺾어진 자연스러운 그립을 가지고 있습니다. 때문에 터널 증후군이라 흔히 알고 있는 손목 통증이나 팔의 무리가 가는 것을 막아주는 역할을 합니다. 

 

 

구성품은 그리 많지는 않은데요. 충전을 위한 USB-C 케이블과 수신기 그리고 간단히 설명서가 동봉되어 있습니다. 다른 게이밍 라인에 비해서 구성품은 많지 않네요.

 

 

기존에 MX Master 라인을 사용했던 사람이라면 상당히 익숙한 디자인과 컬러감을 느낄 수 있는데요. 완전히 다른 디자인이기도 하지만 MX 라인의 디자인 DNA와 파워풀한 성능은 잘 담고 있습니다.

 

처음에는 얼마전 소개해드린 MX Master3와 거의 같은 컬러 배치라 놀랐는데, MX 마스터 3의 성능을 그대로 담고 있어서 활용하기 좋더라고요. 저는 디자인도 하지만 코더로도 활동하고 있는데, 코딩할 때는 요 녀석 만한 게 없습니다.

 

 

 

일반적인 마우스와 비교하면 조금 부피가 있지만 가벼운 움직임을 가지고 있습니다. 버티컬 마우스를 찾는 사람들이 늘면서 보급형 저가 제품들도 종종 만나게 되는데, 확실히 보급형 제품들은 너무 가볍거나 제대로 움직임을 반영하지 못해서 오히려 불편한 경우가 더 많았습니다.

 

 

 

충전식 일체형 배터리를 가진 무선 마우스이고 완충 시 최대 4개월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게이밍 무선 마우스 제품군에 비해선 긴 배터리 타임을 가지고 있고 작업 중 배터리가 방전 되더라도 1분만 충전하면 최대 3시간을 사용할 수 있는 급속 충전도 제공하기 때문에 배터리가 떨어져서 난감한 상황은 피할 수 있습니다.

 

 

 

무선 연결을 사용하고 블루투스와 USB 수신기 타입 모두 지원합니다. 유니파잉(UniFying) 수신기를 사용해서 유니파잉 수신기를 지원하는 로지텍 제품은 최대 6대까지 하나의 수신기에 연결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로지텍 MX vertical 마우스도 이지 스위치 버튼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3대의 장치를 연결할 수 있고 바닥에 있는 버튼을 누르면 쉽게 장치를 변경할 수 있는데, 장치 간의 전환이 빠르고 윈도나 Mac이나 ios는 물론 안드로이드까지 OS를 가리지 않고 빠르게 전환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다른 로지텍 제품에도 이지 스위치를 적용한 제품들이 많은데 실제 사용해보니 PC는 물론 태블릿과 스마트폰까지 다양한 기기를 빠르게 바꿔가면서 사용할 수 있어서 업무 효율을 높이는데도 상당히 좋은 편입니다.

 

 

일반적인 마우스와는 다르게 살짝 꺽여진 부분에 마우스 버튼이 위치하는데, 실제 손에 잡아보면 자연스럽게 눌리는 위치라 사용하기가 편리하게 되어 있습니다. 처음에는 좀 어색한데 조금만 익숙해지면 세상 이렇게 편할 수가 없습니다. 

 

 

 

DPI 조절 버튼을 누르면 정해진 세팅값으로 변경되는데 버튼을 누른 채로 좌우로 움직이면 조금 더 세밀하게 DPI를 조절할 수 있습니다. 이게 정말 편하고 빠르게 원하는 값으로 맞출 수 있어서 굳이 프로그램에서 기본 세팅값을 맞추지 않아도 너무 편하고 좋더라고요.

 

 

최대 4,000 DPI를 지원하는 고성능 센서를 사용해서 대화면 고화질 디스플레이를 가진 사람들도 충분히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데, DPI가 높아서 손목의 움직임을 최소화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앞서 언급했듯 DPI 세팅도 쉽기 때문에 일반적인 사용이나 세밀한 작업 시 빠르게 대응하기도 좋고요.

 

 

Logitech Options의 프로그램을 설치해서 기본적은 마우스의 세팅을 변경할 수 있는데, 수신기를 연결하면 자동으로 프로그램 다운로드부터 설치까지 안내해주고 포인터 속도 조절이나 세팅 변경 등 MX 버티컬의 기능을 커스텀할 수 있습니다.

 

 

MX 버티컬은 로지텍 MX 계열에서 사용하는 로지텍 플로우(Logitech Flow) 기능도 지원하고 있습니다. 로지텍 플로우는 2대의 PC에서 복사&붙여 넣기 같은 기능을 수행할 수 있는 기능인데요. 클립보드의 텍스트뿐만 아니라 파일이나 이미지 같은 것을 자유롭게 이동하며 사용할 수 있기 때문에 상당히 편리합니다. 물론 윈도와 MAC 간에도 활용할 수 있어서 다중 OS를 사용하는 사람들에게 획기적이죠.

 

 

무게는 139g의 무게감이 움직일 때 너무 들뜨지 않고 안정적으로 움직여 주기 때문에 장시간 PC를 사용해도 꽤 괜찮은 안정감을 느끼게 해 줍니다. 

 

 

MX 마스터처럼 돌기가 있는데요. 재질이 고무 같은 재질인 이유도 있지만 이 돌기 부분이 땀이 맺히는것을 방지해주고 그립감을 높여줍니다. 미끈한 플라스틱 재질의 제품 중에는 땀 때문에 이물질이 생기는 경우도 있었는데, 그런 걱정은 덜 수 있어서 좋네요.

 

 

 

저는 디자인 작업을 주로 하기 때문에 PC 사용이 많은 편인데 로지텍 크래프트 키보드와 활용하니 작업용으로 안성맞춤 입니다. 요즘 기계식 키보드가 유행이긴 하지만 너무 오래 쓰다 보니 그것도 좀 손가락에 무리가 가고 소리가 너무 시끄러운데 크래프트 키보드는 쫀쫀한 키감이 괜찮더라고요. 

 

 


로지텍 MX 버티컬 마우스를 사용해본 후기를 담아 봤는데요. 마우스 사용이 많은 요즘 시대에는 이런 버티컬 마우스를 활용하면 터널 증후군의 예방은 물론 손목에 오는 부담을 줄일 수 있기 때문에 근육의 긴장을 풀어주고 손목의 움직임을 덜어주는 좋은 제품이라 할 수 있습니다. 의외로 이런 장비 활용에 무감각한 사람들도 있는데 디자인 작업을 하거나 영상, 음악, 퍼블리싱 등 전문적인 프로그램을 다루는 사람들에게는 그만한 가치를 충분히 제공해주는 제품이니 잦은 작업으로 손목이나 팔에 무리가 가는 사람들이라면 사용해보면 좋을 것 같습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사진으로보는리뷰/IT기기] - 로지텍 G502 라이트스피드 무선 게이밍 마우스와 파워플레이 조합 사용 후기

[사진으로보는리뷰/카메라] - 스트리밍 웹캠으로 뭐가 좋을까? 로지텍 스트림캠과 C922 프로스트림 비교

[사진으로보는리뷰/음향기기] - 활용도 높은 무선 게이밍 헤드셋 로지텍 G933s 찐이네

[사진으로보는리뷰/IT기기] - 써보니 느껴지는 로지텍 G PRO X 게이밍 키보드의 매력 사용후기

 


Comments.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