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LG 스마트폰

Z카메라 들어간 LG G8 ThinQ의 카메라 성능 준수하네, 손떨방 테스트

동영상 아웃포커스와 손떨방 테스트 영상까지 확인해 보세요



LG의 최신 스마트폰 G8 ThinQ는 카툭튀와 스피커 홀 없는 매끈한 미니멀리즘 디자인으로 깔끔한 디자인이 호평 받고 있는데요. 디자인 만큼이나 카메라 성능도 좋은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특히 스마트 기기의 카메라를 연구하는 비영리단체인 VCX 포럼(VCX-Forum) 에서 최고 점수를 받을 만큼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데 화질과 성능 모두 좋은 평가를 받구 있기 떄문에 아무래도 스마트폰으로 사진이나 영상 촬영이 많은 요즘 트렌드에도 잘 맞지 않나 싶습니다. 




LG G8 ThinQ는 전면의 2개의 듀얼카메라(표준, Z카메라)와 후면의 트리플 카메라(광각, 망원, 일반각)를 가지고 있는데요. 특히 이번 G8 ThinQ는 센서의 크기를 키운 V40에 비해서도 10% 정도 더 센서의 크기를 키워서 좋은 화질을 만들어 내려고 했다고 합니다. 





실제로 촬영해보면 전체적으로 사진 품질이나 화질이 나쁘지 않은데, 핵심적인 USP 보단 전체적인 완성도를 높이고 있다는 점이 더욱 강점으로 볼 수 있을 것 같네요.





5개의 카메라를 가지고 있으면서도 전후면 모두 튀어나온 부분없이 매끈한 디자인을 갖추고 있어서 디자인적으로나 카메라 보호 측면에서도 좋은 평가를 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깔끔한 디자인에 구매자에게 모두 제공되는 케이스를 끼우면 정말 간지 폭팔 이더라고요.





전면에는 ToF 센서가 들어간 Z카메라를 갖추고 있는데요. Z카메라는 적외선으로 거리를 나노미터까지 측정해서 점 더 입체적이고 완벽한 거리감을 갖는 사진을 만드는데 도움을 줍니다. 


기존에는 장면에서 인물과 배경만 따로 분석하는 방식이었는데 거리로 측정하니까 더 정확하고 좋은 결과물을 내 주겠죠? AR과 안면인식 같은 기능에도 도움을 주고요.





< LG G8 전면 카메라 아웃포커스 촬영 사진 >


아웃포커스가 들어간 사진과 아닌 사진을 비교해보면 역시 아웃포커스를 제대로 살려주는게 인물 사진에 좋습니다. 사람을 보지 말고 뒤의 배경을 보세욧 ㅋㅋㅋ 


다만 좀 아쉬운 건 아웃 포커스 사진에는 뷰티샷 같은 다른 효과를 조절할 수 없다는 점인데 아마도 배경흐림 처리 때문이 아닐까 싶습니다. 그래도 기본적인 뷰티샷은 적용되는데 아마도 효과 조절은 안되도 기본적인 효과로 고정해서 적용 해 둔것 같습니다.





이 전면 카메라를 정맥인증이나 에어모션에 활용하는데 둘다 조금 적응이 필요하긴 하지만 꽤 재미나고 편리한 기능 입니다. 나름 상황에 따라 꽤 편리하기도 하고요.





핸드아이디와 에어모션에 관한 영상을 유튜브에 올려 둔게 있으니 이것을 보면 두 기능의 이해가 빠를 것 같습니다.  실제로 사용해보면 꽤 편리하긴 한데, 아직은 좀 개선이 필요한 부분도 많긴 합니다. 





후면 카메라는 광각, 망원, 일반각의 3가지 트리플 카메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V40에도 트리플 카메라가 적용되서 좋은 평가를 받았죠. 일반각을 디지털로 줌할 수도 있지만 광학적인 줌을 갖게되는 것이라 더 좋은 화질의 사진이나 영상을 얻을 수 있습니다. 





간편하게 터치로 화각을 변경할 수 있고 화각 버튼을 꾹 누르고 있으면 3개의 화각을 미리보기 할 수 있는 트리플 뷰 기능도 그대로 계승하고 있습니다. 




3개의 화각을 비교해서 보면 차이를 비교적 쉽게 알 수 있는데요. 일반각 카메라도 화각이 비교적 넓은 편이라서 꼭 광각으로 촬영하지 않아도 좋은데, 일반각 카메라가 가장 화질이 좋은 편이라서 상황에 맞게 활용하면 좋을 것 같습니다.











< LG G8 ThinQ 카메라 촬영 사진 >


G8 ThinQ의 카메라로 담은 사진인데요. 대부분 자동 혹은 AI 모드로 놓고 촬영한 사진 입니다. 특별히 뭘 조작하지 않아도 깔끔하고 좋은 사진을 만들어 주는데, 확실히 기존 LG 스마트폰보다 화질적인 개선이 많이 된 것 같더라고요.





< LG G8 ThinQ 저조도 야경 촬영 사진 >


암부의 표현이나 다중노출 상황에서의 밸런스도 좋고 노이즈도 전작등에 비해서 상당히 개선된 모습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여전히 저조도에서의 수채화 현상은 남아 있긴한데, 이건 LG G8 ThinQ 뿐만 아니라 다른 스마트폰들도 비슷하긴 합니다. 하지만 이 수채화 현상도 많이 개선 되었고 어느정도 빛이 있다면 걱정할 필요가 없긴 하더라고요.


단지 노이즈를 그대로 반영할 것이나 아니면 그걸 뭉개냐의 차이인데, 개인적으론 차라리 노이즈를 남기는게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긴 합니다. 





< LG G8 ThinQ 나이트뷰와 자동모드 비교 >


G8 ThinQ에는 나이트 뷰라는 새로운 모드가 탑제 되었는데요. 이전에도 비슷한 기능이 있었긴 했는데, 그것보다 좀 더 진일보 했다고 할 수 있습니다. 나이트 뷰는 빛이적은 저조도 환경에서 촬영해봐야 진가를 알 수 있는데, 기존에는 간판이나 이런게 좀 디테일이 떨어 지곤 했는데 나이트뷰는 디테일을 잘 잡아 주더라고요.





자동모드와 다르게 나이트 뷰를 이용하면 사진의 밝기 조절이 자유로운데 생각보다 깔끔하게 조절할 수 있어서 야간 촬영에 사용하면 상당한 도움을 받을 수 있습니다. 좀 빛이 많은곳보단 거의 빛이 없거나 조명이 적은 환경에서 진가가 발휘 되고요.





전작에서 부드러운 줌을 동영상 촬영에 지원했는데 이번에는 아웃포커스 기능을 넣어서 영상 촬영에도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따로 동영상 아웃포커스 모드가 따로 있는게 아니라 아웃포커스 모드에 사진과 영상 모두 촬영할 수 있도록 모아 두고 있어서 편리하기도 하더라고요.



영상은 직접 봐야 느낌을 알 수 있을 것 같아서 동영상 아웃 포커스를 촬영한 영상을 한번 만들어 봤는데요. 손떨림 방지 테스트한 영상도 함께 있으니 영상을 보면 쉽게 결과물을 확인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결론적으론 S10의 짐벌 수준의 손떨방보단 아쉽긴 하지만 화질은 G8 쪽이 좀 더 좋은 것 같아요. 아웃포커스도 아직은 좀 아쉽긴한데 조금만 개선되면 아주 활용도가 좋을 것 같습니다.  그리고 아웃포커스 동영상은 후면 카메라만 지원되는데 전면 카메라 셀피 영상을 많이 촬영하니 전면 카메라에도 좀 지원되면 좋을 것 같고요. 





전반적으로 사진이나 영상 촬영 능력이 나쁘지 않은데 좀 아쉽게 느껴지는건 카메라의 UI 디자인과 UX 설계 입니다. 조금만 개선되면 좋은데 거의 몇년째 같은 UI를 너무 고집하고 있는게 아닌가 싶어요.





그리고 카메라 메뉴 부분에 약간 DIM 처리를 하고 있는데, 보통 스마트폰 카메라는 16:9 촬영을 많이해서 이 부분까지 화면이 보이게 되지만 DIM 처리 때문에 좀 거슬리더라고요. 



사진과 영상으로 LG G8 ThinQ의 카메라 성능을 알아 봤는데요. 센서의 크기를 키운 덕분인지 전체적으로 성능이나 화질이 상당히 좋습니다. 혁신적이라기 보단 내실을 다지는 탄탄한 성능 향상을 칭잔해줄만한데, 카메라없이 어딜가도 마음놓고 촬영할 수 있는 수준이라 꽤 마음에 듭니다. 물론 아직까진 저조도 환경에서의 사진이 좀 아쉽운 부분이 많은데 그건 다른 스마트폰들도 맘에드는 제품이 아직은 없더라고요. 제가 카메라를 손에서 놓지 못하는 이유기도 하고요.

꽃피는 봄과 함께 야외 활동이 많아질텐데요. LG G8 ThinQ의 카메라는 추억을 담는 좋은 동반자가 될 것 같습니다.



Comments.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