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모바일악세서리

갤럭시 S10 강화유리 필름 화이트스톰 돔글라스 부착! 지문인식 완벽 지원

프리미엄 강화유리 필름 돔글라스 실패 없는 셀프 부착방법



요즘 가장 핫 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 하면 갤럭시 S10일 것 같은데 많은 분들이 출시되길 기다리고 있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갤럭시 폴드에 밀리긴 했지만 나름 주목할 점이 많고 현실적인 구매용 제품이기도 합니다.


스마트폰을 처음 구입하게 되면 아무래도 케이스와 보호필름을 구매하는 것이 보통인데요. 스마트폰 가격이 점점 오르다 보니 더욱 신경을 쓰지 않을 수 없습니다. 이번에는 전 세대 모델보다 각각 100달러 정도 더 올랐으니까요. 스마트폰을 사용하다 보면 어이없게 액정 파손이 생기는 일이 종종 있기도 하고 필연적으로 생길 수 있는 스크래치 방지를 위해서도 보호 필름은 필수라고 할 수 있겠죠.





이번에도 강화유리 액정 보호필름 제조사인 화이트 스톤에서 발 빠르게 갤럭시 S10 시리즈 용 돔글라스를 출시했는데요. 돔 글라스는 풀 커버 강화유리 액정 보호 필름으로 풀 클리어로 부착할 수 있어서 인기가 많습니다.


특히 갤럭시처럼 엣지 디스플레이의 경우 풀 커버가 되는 보호필름을 찾기가 어렵기도 하고 부착 또한 어려운데 돔글라스는 엣지까지 완벽하게 풀커버해주니까 좋더라고요.





이번에는 3D 초음파 센서를 이용한 스크린 터치 방식의 지문인식이 들어가서 보호필름을 부착하고도 작동이 잘 되는지 궁금하기도 해서 빠르게 부착해 보았습니다. 돔글라스 부착 후에는 지문을 새로 등록해 주어야 인식률이 좋다네요.


돔글라스가 좀 고급형 라인이라 셀프 부착에 부담스러움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종종 있는데, 블로그 글과 영상을 참고하면 어렵지 않게 부착할 수 있습니다.





처음 돔글라스를 사용하는 사람이라면 두툼한 박스 안에 들어 있는 다양한 부속 때문에 잠시 당황하기도 하는데요. 유틸리티가 많을 뿐 그리 복잡한 일은 아닙니다. 





돔글라스의 핵심은 바로 경화제와 경화기를 이용해 고정시킬 수 있다는 점입니다. 직접 부착액을 바르고 말리는 작업을 통해 단단히 고정시키는 거죠. 마치 네일아트와 비슷하기도 한데, 실제로 UV 경화기는 네일아트에 사용하는 것과 동일한 것입니다.





보호필름은 1장이 들어 있습니다. UV 경화기가 있는 풀 패키지 외에 필름만 따로 구입할 수 있었는데 갤럭시 S10 버전은 어떨지 아직은 정확하진 않네요. 엣지 디스플레이에 맞게 살짝 곡면이 적용되어 있습니다.





부착을 위한 가이드 상판을 열고 하판에 스마트폰을 넣어 줍니다. 딱 맞게 설계되어 있어서 누구나 쉽게 자리를 잡아서 부착할 수 있도록 되어 있습니다. 물론 부착 전에 기본적인 먼지 제거와 액정을 닦아주는 것은 필수~ 융과 알콜솜도 있으니 깨끗이 닦아 주세요. 


트레이 안에 넣기 전에 닦아야 2차 오염을 막을 수 있습니다.





다음에는 스피커 홀을 막는 스티커를 부착해 줍니다. 딱 맞게 재단되어 있기 때문에 가이드에 맞춰서 부착하면 되는데, 스피커 부분에 점착액이 흘러 들어가는 것을 방지 해 줍니다. 





그 후에는 상판 트레이를 장착해 주면 됩니다. 전에는 측면에 흡수용 패드를 끼워 넣게 되어 있었는데, 지금은 기본적으로 부착돼서 나오도록 변경된 것 같습니다. 





상부에 보이는 핀과 액상 지지대를 끼워 주면 1차 준비는 완료~ 지지대가 있으니 아주 편한데, 액상을 놓기 전에 평평한 곳에 놓아 주는 게 좋습니다. 액정이 보기보다 미끄러워서 액이 쉽게 미끄러지는데, 잘못하면 삐져 나갈 수 있거든요.





지지대에 액상 봉을 끼워 넣고 뒤편에 검정색 부분을 돌려주면 경화액이 내려옵니다. 제품에 따라 컬러 캡 부분의 컬러가 다른데 컬러 캡을 열어서 스마트폰 쪽으로 향하도록 하면 됩니다.





경화액이 이렇게 물방울 모양처럼 내려오면 제대로 된 것입니다. 균형이 맞지 않으면 다른 방향으로 흐를 수 있으니 앞서 언급했듯 평편한 곳에서 작업해야 실패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경화제가 2개 들어 있는데 실패 시 다시 부착하거나 흘러서 모자랄 경우 사용하면 됩니다.





경화제 준비가 완료되면 지지대를 떼어내고 가이드 아래쪽에 맞춰 보호 필름을 올려주면 됩니다. 이것저것 위치 생각할 필요 없이 하단에 맞춰 올려놓으면 되니까 상당히 편리하더라구요.





보호필름을 올려놓았으면 가이드 아래쪽을 살짝 기울이면 액이 중앙으로 흘러내려옵니다. 끝부분이 살짝 기울게 되어 있어서 누르면 자연스럽게 내려오는데 중간쯤 내려오면 원위치~ 





이후 가이드 핀을 제거하고 디스플레이 전체에 퍼지도록 80초 정도 기다려 줍니다. 만약 균형이 맞지 않아서 전체에 골고루 흐르지 않으면 살짝 가이드를 잡고 움직여도 크게 문제는 안되더라구요.





경화는 트레이에 있는 상태로 상단 15초 하단 15초로 1차 경화를 시켜 준 뒤 트레이에서 분리합니다. 트레이에서 분리할 때 살짝 나온 경화액은 솜으로 닦아주고 다시 경화 시켜주면 말끔해집니다.





1차 경화가 끝나면 트레이를 완전히 분리하고 위/아래 각각 60초씩 2차 경화를 시켜 줍니다. 특별히 시간을 카운트하지 않아도 1분이 지나면 저절로 꺼지니까 꺼질 때까지 하면 됩니다.





UV 경화기는 USB 케이블로 전원을 공급하는데 휴대용 배터리로도 되긴 되지만 실제로 해 보니까 빛이 좀 약하더라구요. 휴대용 배터리로 사용하려면 경화시간을 좀 길게 가지는 게 좋습니다.





자 요렇게 깔끔하게 필름 부착이 완료되었습니다. 처음에는 좀 어렵고 복잡하게 생각되기도 하는데 실제로 해보면 아주 쉽습니다. 가이드가 아주 편하게 되어 있거든요. 하지만 방법을 숙지하는 게 좋으니 부착 영상을 보고 감을 잡는게 실패를 줄이는 길이겠죠?





가장 중요한 지문인식 테스트~ 아주 자~알 됩니다. 기사에 보니까 일부 보호필름들은 안된다고 하던대 아마 앞으로 더 지원하는 필름들이 나오긴 하겠지만 아직까지 강화유리 필름 중에는 돔글라스가 유일하다고 합니다.





실제로 화이트스톤에서 나오는 일반 강화유리 필름을 가지고 테스트를 좀 해봤는데, 지문인식이 안되더라구요. 센서는 동작하는 것 같은데 인식을 제대로 못합니다. 참고로 돔글라스 부착 후 지문인식을 다시 해 주어야 인식률이 높습니다. 



부착 방법을 영상으로 만들어 봤으니 부착 전에 확인해 보세요. 2번 정도 보고 숙지하는 게 좋은데 강화유리 필름 중에는 비교적 고가의 제품이다 보니 셀프 부착 시 실패하면 안 되잖아요.



자~ 이렇게 강화유리 액정보호 필름 돔글라스 부착 방법과 특징을 알아봤는데요. 처음에는 상당히 난감하게 느껴졌지만 부착해보니 편리하고 견고한 게 마음에 듭니다. 이런 엣지 디스플레이용 강화유리 필름을 찾기가 쉽지 않은데 돔글라스는 풀 커버에 지문인식 지원까지 상당히 좋은 사용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제 곧 많은 사람들의 손에 갤럭시 S10이 쥐어지게 될 텐데요. 미리미리 준비해서 소중한 스마트폰에 스크래치를 남기지 마세요.



Comments.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