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의류 및 악세서리

어린이를 위한 유소년 야구 글러브, 롤링스 주니어 글로브 GKN5PL

컬러풀한 매력의 롤링스(Rawlings) 어린이 야구 글러브



따뜻한 봄이 되면 프로야구의 시즌이 시작됩니다. 가만히 있다가도 갑자기 야구팬이 되는 아이들이 생겨나는 계절이죠. 야구 같은 공 놀이를 좋아한다면 가볍게 글러브 하나 정도 있으면 꽤 괜찮습니다.



원래 우리 아드님은 야구에는 1도 관심이 없었는데, 얼마 전 야구장에 한번 다녀오더니 갑자기 엄청난 야구팬이 되셨습니다. 굿즈샵에서 어린이 글로브를 할인해서 팔고 있길래 인터넷 최저가보다 더 좋은 가격으로 Get~



롤링스는 MBL 선수들도 애용하는 제품으로 유명한 브랜드죠. 인지도 있는 브랜드의 제품라서 고민 없이 그냥 들고 나왔는데, 생각보다 더 괜찮더라구요.



컬러는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화려한 컬러입니다. 롤링스 글러브도 라인업이 상당히 많은데, 두루두루 사용할 수 있는 올라운드 제품으로 아이들이 가볍게 공놀이하기 좋은 라인업인 것 같습니다.



재질은 레저용 합성 피혁이라 가격대가 무척 저렴합니다. 그럼에도 싼티도 안나고 있어 보이기까지 하는군요. 물론 가죽보단 내구성이나 착용감이 떨어지겠지만, 좀 더 크기 전까진 잘 사용할 수 있을 것 같네요.



10.5인치와 11인치의 2가지가 있는데 크기 차이가 크진 않더라구요. 사이즈는 초등학교 고학년까지 충분히 사용할 정도의 사이즈입니다. 맨날 칙칙한 컬러의 글러브만 보다가 이렇게 컬러풀한 걸 보니 기분까지 좋아 지는군요.



이 모델에는 같은 컬러의 야구공이 제공되는데, 일반 야구공과는 다르게 소프트 볼이라 아이들과 볼 주고받기를 하기에 딱 좋습니다. 일반 야구공은 너무 딱딱해서 사실 좀 불안하기도 하더라구요.



적당히 소프트 하면서 무게감도 있어서 캐치 볼 하기에 딱 좋더라구요. 집에 글로브 제것도 하나 있는데, 그건 좌수(왼손잡이) 용이라 따로 하나 구입해야 할 듯합니다.



안감도 부드럽고 폭신한 재질이라 아이들이 사용하기에는 딱 좋지 않나 싶습니다. 어른 용도 있었으면 싶을 정도로 딱 제 취향이네요.



볼 집도 넉넉하고 십자 웹이라 내구성도 나쁘지는 않아 보입니다. 아직 초등학교 저학년인 우리 아드님에겐 약간 큰 감도 있지만 그래도 나름 잘 잡더라구요. 좀 더 연습 시켜서 놀러 가면 캐치 볼 할 수 있도록 훈련해야겠어요~


어린이용 글러브도 꽤 비싼 편인데, 가죽이 아니라서 그런지 가격도 저렴하고 가볍게 아이들과 사용하기에는 딱 좋은 것 같습니다. 야구를 전문으로 할 게 아니라면 이 정도 선에서 적당히 골라 주면 될 것 같은데, 저는 아이들과도 잘 어울리고 대 만족이네요. 

이제 날씨도 따뜻해지고 있는데, 가까운 교외에 나가 좋은 시간도 보내고 가볍게 운동도 하면서 시간을 보내보는 것도 좋겠죠?^^



Comments.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