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ECH/모바일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안경 착용이나 사진은 어떨까?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지문인식 보다 빠르다! 홍채인식 후기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스마트폰의 역할이 늘어나고 개인 정보를 많이 담게 되다 보니 보안 능력이 확실히 중요해졌습니다. 때문에 제조사들은 다양한 방법으로 보안 능력을 강화하고 있는데, 요즘은 생체 정보를 이용한 보안 방식이 각광받고 있습니다.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생체정보에는 지문, 홍채, 목소리, 정맥, 얼굴 등의 다양한 정보를 활용할 수 있지만 보편적으로 많이 사용되는 지문인식을 시작으로 스마트폰의 생체 정보 활용이 시작되었습니다. 아마도 적용이 가장 쉬웠기 때문일 것으로 판단되는데, 갤럭시노트7에는 지문인식과 함께 홍채인식이 적용되었습니다. 홍채 정보는 지문처럼 사람마다 다르고 지문처럼 외부로 노출되는 것이 아니라서 지문인식보다 높은 보안 수단으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갤럭시 시리즈의 홍채인식 도입설은 꽤 오래전부터 나왔는데, 단순히 최초의 타이틀을 가져가기보단 안정적인 기술 확보와, 삼성 페이의 확대를 통한 시장성을 확보한 뒤에 적용했네요.




" 갤럭시노트 7의 홍채인식 "

지문인식과 마찬가지로 갤럭시노트7의 홍채인식은 상당히 빠른 편입니다. 간단히 자신의 홍채를 등록하고 나면 잠금 화면에서 바로 사용할 수 있구요.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홍채인식은 지문인식과 마찬가지로 먼저 자신의 홍채 정보를 등록합니다. 최초 등록할 때는 안경 착용자도 안경을 벗고 등록을 합니다. 정확한 홍채 정보를 입력하기 위해서죠.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홍채 정보 입력을 하고 나면 잠금 화면에서 홍채 혹은 패턴중에 하나를 선택해서 인증하게 됩니다. 처음 홍채인식을 발표 했을 땐 지문인식이나 홍채인식 둘 중에 하나만 사용할 수 있게 되어있었지만 실제 출시할 땐 잠금 화면에서 지문이나 홍채 둘 중에 원하는 것으로 인증할 수 있게 바뀌었습니다.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인증 화면에는 필연적으로 자신의 얼굴이 카메라에 비치게 되는데, 부담스러워하는 사람들을 위해 다양한 이미지로 얼굴을 가릴 수 있도록 해두고 있습니다. 일종의 서비스인데, 이게 필요할까? 하는 생각이 들 정도로 빠르게 인식되긴 합니다.



" 갤럭시노트 7의 홍채인식 얼마나 빠를까? "

실제로 사용해 본 홍채 인식은 상당히 빠른 인식을 보여 주었습니다. 적당한 거리에서 눈의 높이만 맞는다면 거의 알아채지도 못할 정도로 빠르게 인식되더라구요. 정말 순식간입니다. 신체구조적으로 눈이 작은 사람들을 제외하면 일부러 눈을 크게 뜰 필요도 없습니다.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하지만 반대로, 적당하지 못한 거리에 높이라면 홍채를 카메라에 맞추느라 이리저리 움직여야 했습니다. 이게 좀 불편하더라구요. 거리가 가까우면 문제없이 빠른 인식이 되는데, 거리가 멀면 인식이 잘 안되는 편입니다. 스마트폰을 멀리 보는 일이 많지 않으니 조금만 익숙해지면 크게 불편으로 다가올 것 같진 않네요.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대체로 실내에서는 인식이 아주 빠른데,  직사광선이나 밝은 불빛 아래에선 간섭이 있을 수 있습니다. IR 센서의 적색 적외선 광선을 이용해 스캔하는 방식이라 이게 간섭이 좀 있는것 같더라구요. 약간 그늘진 곳이 좋습니다.



" 안경착용자도 홍채인식 문제 없나? "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홍채 인식을 위해 매번 안경을 벗어야 한다면 그것만큼 불편한 일도 없겠죠? 안경을 착용하고 홍채인식을 해 봤지만 안경을 썼을 때와 벗었을 때가 별반 차이가 없습니다. 홍채인식 자체가 상당히 빠르고 정확한 수준까지 올라와 있어서 기술적으론 꽤나 완성도가 높아 보입니다.


물론, 클럽처럼 조명이 어지러운 곳이나 안경이 너무 더럽거나 물기가 있는 등의 상황이라면 인식이 안될 수도 있지만, 일반적인 생활에서는 크게 지장을 받지 않을 것 같습니다. 2주 정도 사용하면서 홍채인식을 써 봤지만 문제 된 적이 없었습니다.



" 홍채인식 사진으로 가능할까? "

영화에서 보면 홍채인식 보안을 뚫기위해 렌즈를 착용하는 씬이 종종 등장합니다. 비슷한 의문점이 좀 들었지만, 홍채 정보를 넣은 렌즈를 구하는 건 너무나 어려운 일이니 사진으로 한번 테스트 해 보았습니다.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A4용지와 사진용 광택 용지의 2가지로 필자의 눈을 촬영해서 홍채인식을 한번 해 봤는데, 홍채가 얼마나 잘 보이게 찍혔는지가 관건이겠지만, 사진으로 카메라에 눈을 맞추기가 쉽지 않기도 하고, IR 센서가 홍채 정보를 스캔할 수 없으니 인식이 안 되는 것 같더라구요. 고해상도 사진에선 홍채 정보를 추출 할 수 있다는 이야기도 있긴 하던데, 일단 보편적으로 구할 수 있는 사진에서는 거의 불가능하다고 봐야 할 것 같습니다.


여담이긴 하지만 누군가의 안구를 탈취(?) 해서 사용하는 것도 불가능하다고 하네요.



" 갤럭시노트7의 지문인식과 홍채인식 어떤 걸 선택할까? "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단순히 잠금 화면에서 홈 화면으로 진입하기 위한 사용이라면 지문인식 쪽이 더 편리 합니다. 지문인식은 홈 화면으로 진입하기 위해 홈 버튼 위에 손가락을 올리고 살짝 누르면 금세 홈 화면까지 진입되지만 홍채인식을 사용하려면 잠금 버튼이나 홈버튼을 누르고 화면이 나타나면 다시 한번 화면을 터치해서 패턴입력 화면까지 진입해야 합니다. 결과적으론 한 Depth가 더 있는 셈이죠.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홍채인식 화면까지 가기 전에 홈 버튼을 누르면 잠금이 해제되는 경우가 더 많았는데, 크게 이슈가 되진 않았지만 필자가 사용하던 갤럭시S7 엣지보다 지문인식률이 훨씬 좋아졌는지 지문인식을 사용하는데 불편이 많이 줄었습니다.


물론 아직도 홈 버튼이 작아서 그런지 방향에 따라 인식이 떨어지는 문제는 여전히 있지만, 갤럭시S7 시리즈에 비해 현저하게 인식 오류가 줄었습니다. 다른 스마트폰보면 360도 어느 방향으로 해도 인식이 잘 되던데, 지문인식 센서가 가로로 긴 형태다 보니 오류가 종종 생기는 것 같더군요.



" 단순히 스마트폰 잠금 해제보다 확장이 더 기대되는 홍채인식 "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사실 단순히 잠금 해제보다는 삼성 페이나 은행권 서비스와 연계된 금융 서비스들이 더 메리트 있어 보이는데, 은행권에서 본인 인증서나 OTP가 아닌 홍채인식을 활용한 개인 확인 서비스를 도입할 준비를 하고 있고, 홍채인증을 통한 서비스가 확대될 조짐을 보이고 있거든요.


원래 은행권이 상당히 보수적이고 본인확인은 본인 인증서라는 수단을 벗어날 움직임이 없었는데, 홍채인식으로 이를 대체하려는 움직임을 보이고 있는것이 이례적 입니다. 그것도 갤럭시노트7의 출시에 맞춰 빠르게 이같은 움직임을 이끌어 냈다는 것 자체가 대단한 일이라 생각이 들구요.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계좌이체를 할 때 OTP나 보안카드만 없애도 지갑에서 보안카드가 사라져서 상당히 편리하겠죠? 저처럼 여러 은행을 이용하는 사람은 보안카드도 많은데, 홍채로 확인할 수 있으니 지갑이 상당히 얇아질 수 있고, 언제 어디서나 쉽게 은행 업무를 볼 수 있습니다. 은행마다 보안카드와 본인인증서 대채 여부는 조금씩 다르긴 합니다.



갤럭시노트7 홍채인식

하지만 생체정보 인식도 단점은 있습니다. 인식이 잘 안되는 환경에 있으면 인식률이 떨어지고, 생체 정보가 유출되었을 때 변경이 거의 불가능에 가깝습니다. 만취 상태처럼 불가항력적인 상황에서 핸드폰으로 범죄를 저지를 수 있는 가능성도 있구요. 범죄에 악용될 때 문제가 큰 만큼 생체정보를 저장하고 관리하는 보안 기술도 그만큼 높아야 합니다.


사람의 홍채는 영유아기에 형성돼서 평생 변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개인의 양쪽 눈도 홍채의 모양이 다르고 쌍둥이들도 홍채의 모양은 달라서 개인 식별이 용의하고, 지문처럼 손상을 입거나 외부로 노출되는 게 아니라서 복제도 어렵고 변형되지도 않아 보안성을 상당히 높게 평가받고 있구요.

문제는 이 홍채를 활용하는 방법인데, 인식 자체는 빠르지만 눈의 위치나 각도를 맞춰야 하는 등 불편한 부분이 있는것도 사실 입니다. 하지만 갤럭시노트7에 적용 된 홍채인식은 인식속도도 빠르고 정확도도 높은 수준이던데, 앞으론 더 빠르고 편리한 수준의 홍채인식이 선보이겠죠?

홍채인식이 개인의 인증을 대신해서 웹사이트나 은행 혹은 증권 같은 산업들에 적용하는 사례들이 늘어나게 될 것이라, 앞으론 홍채인식을 기본 탑재하는 제조사들이 늘어나게 될 전망입니다. ATM에서도 일부 적용되고 있구요. 빠르게 편리한 인식 덕분에 지름신이 더욱 활기 치는것은 아닐지 걱정 됩니다.


아마도 삼성이 삼성 페이나 홍채인식 같은 것에 열을 올리는것은 선점을 통해 소비자들이 쉽게 움직이지 못하게 만들려는 의도도 있을 수 있을 것 같은데, 삼성페이는 실 사용자들의 지지를 많이 받고 있는 만큼 이와 연계한 홍채인식의 확대는 갤럭시노트7의 중요한 경쟁력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Comments. 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