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ECH/모바일

LG G워치R 아날로그 시계의 DNA를 입다

사람들은 라운드를 좋아해? G워치R과 모토360의 라운드 대결

 

몇일 전 둥근 형태의 G워치가 공개가 될 것 이라는 티저가 공개가 되었는데, 금방 G워치 R이 모습을 들어 냈습니다. 생각보다 괜찮은 디자인 때문에 벌써 부터 4분기를 기다리는 사람들이 늘고 있네요. 저도 물론 마찬가지 입니다.

 

※ ‘LG G워치R’ 제품 사양

-칩셋: 1.2 GHz 퀄컴 스냅드래곤 400 프로세서
-운영체제: 안드로이드 웨어(안드로이드 4.3 이상 스마트폰과 호환)
-디스플레이: 1.3인치 Plastic OLED(320*320)
-메모리: 512MB / 4GB
-센서: 9축(자이로/가속도/나침반), 기압센서, 심박센서
-방수∙방진: IP67 인증
-배터리: 410mAh
-색상: 블랙

색상은 역시 블랙 한가지로 출시가 되고, G워치의 시계를 표시하는 워치페이스가 대폭 보강이 되었다고 합니다. 샘플 이미지에서 보듯 진짜 시계같은 표시 화면들이 대폭 늘어난 것이겠죠? 세계 최초로 원형 OLED가 적용이 되었다고 하는데, 해상도가 낮은 G워치에 비해 살짝 해상도도 좋아 졌습니다. 배터리도 G워치에 비해 깨알같이 개선 되었네요.

 

 

G워치 R은 기존 사용자들의 니즈를 가장 빠르게 반영한 제품이 아닐까 합니다. 원래 G워치가 공개 되었을 때 라운드 형태의 제품을 원하는 요구가 많았는데 상당히 빠르게 제품에 반영되어 나왔네요. 아마 이런 제품이 단순히 니즈 때문에 금방 베리에이션을 했을리는 만무하고 그 전 부터 준비를 하고 있었나 봅니다.

 

 

눈에 띄이는 것은 단순히 라운드 형태의 제품을 만들어 낸것이 아니라 디자인적으로 아날로그 시계의 분위기가 물씬 뭍어나는 제품을 만들어 냈다는 것 입니다. 기존의 스마트워치들이 전자기기라는 틀을 깨는것이 좀 부족했는데, 디자인 만으로 그런 부분을 잘 풀어 냈듯 합니다. 실물로 봤을 때 디스플레이와 테두리가 얼마나 조화로울지가 관건 이지만 말이죠.

 

 

스마트워치는 시계 보다는 전자기기에 더 가깝다고 생각 하는데, 워치(Watch)라는 단어 때문에 시계의 범주를 넘어서기도 힘들거니와 사람들도 시계로써의 기능과 디자인 그리고 패셔너블 아이템으로써의 스마트워치를 원하는 사람이 상당히 많습니다. 항상 다른 형태의 스마트워치들의 디자인이 좀 아쉽고, 스마트폰의 연장이라는 생각에서 인지 사각 디자인이 많았는데, G워치R은 확실히 다른 느낌을 가지고 있습니다.

 

 

아마도 라운드형 스마트워치하면 모토360과 비교가 많이 되지 않을까 하는데, 개인적으로는 둘을 비교해 놓고 봐도 확실히 G워치쪽이 더 괜찮아 보입니다. 단순히 스마트워치라는 생각 보다는 멋진 아날로그 시계 같은 느낌이기도 하구요. 스마트워치가 점점 라운드 디자인을 가진 제품들이 많이 나오는것을 보면 사람들은 확실히 시계가 둥근 형태인것을 선호 하는것 같습니다. 남자 취향인것 같죠?^^

 

카메라도 그렇고 여러 전자기기들이 Mark2라는 타이틀로 살짝 업그레이드 된 버전들을 내어 놓는 경우가 많습니다. G워치R은 1세대 G워치의 업그레이드 버전이라고 보는게 맞을 것 같긴한데, 어떻게 보면 또 다른 라인업이 될 수도 있겠네요. 마치 기어와 기어핏 처럼 말이죠.

하지만 단순히 둥근형태의 제품이 나온다고 해서 더 좋아 진다고 볼 수는 없습니다. 티저와 선 공개를 통해 디자인적인 이펙트를 주는데는 성공했지만, 단순히 안드로이드웨어를 OS로 차용한 스마트워치라면 사실 전 크게 감흥이 없을것 같거든요. 이미 모토 360을 통해 안드로이드 웨어의 둥근 UI가 공개가 되기도 했고, 차라리 그럴꺼라면 사각의 형태가 더 나을 수도 있거든요.

안드로이드웨어의 단점과 G워치의 문제점으로 지적된 배터타임을 얼마나 극복해 내었을지가 상당히 궁금해 지고 있습니다. 그나저나 스마트워치에 보호필름 좀 붙이지 않게 좀 강력한 글라스로 된 커버는 안씌우나요?

 

G워치R의 정확한 가격이 공개 되지는 않았지만... G워치 보다는 좀 비싸질것 같습니다. 메탈 바디와 스트랩만 생각해도 심플한 매력의 G워치보다는 비싸질것 같거든요. 어서어서 실물을 만나 보고 싶습니다.

 

Comments.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