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태블릿

넥서스7 국내 출시 확정, 어머 이건 질러야해!

반응형

롯데마트와 하이마트를 통해 예약 판매 시작, 넥서스7의 스펙과 출시일정 등 정리



구글 넥서스 7이 정식으로 국내 출시를 알렸습니다. 그간의 행보와는 다르게 에릭 슈미트 구글 회장이 직접 서울 인터 컨티넨탈 호텔에서 열린 넥서스7의 기자 간담회에서 직접 한국시장에 대해 출사표를 던진 것 입니다.


에릭 슈미트 구글 회장이 안드로이드 진영에 행보에 직접 모습을 보이는 일은 상당히 이례적인 일인데, 삼성과 애플의 싸움으로 시작된 구글과 안드로이드 진영에 충돌에 대해 구글도 조금씩 위기감을 느끼고 있다고 생각해 보아도 될듯 합니다. 




넥서스7은 안드로이드 태블릿PC로는 처음으로 젤리빈이 탑제가 되었고, 킨들파이어와 같은 7인치의 태블릿PC 입니다. 여러가지 눈에 차지 않는 부분도 있지만 전체적으로 보면 , 중국이나 국내의 보급형 저가 태블릿 보다는 괜찮은 모습을 하고 있습니다. 


넥서스7 주요 사양

 OS

안드로이드 4.1 제리빈 

 디스플레이

7인치 IPS 디스플레이 (1280x800 216ppi)

 CPU

엔비디아 테그라3 쿼드코어 1.3Ghz

 RAM / 저장공간

1GB / 16GB

 카메라

전면 120만 화소

 배터리

4325mAh

 크기/무게

198.5 x 123 x 10.45 mm / 340g

 통신

블로투스 , Wi-Fi

 기타

마이크로 USB, 마이크, NFC, 가속도/GPS/자이로스코프  



저가 태블릿들은 AS나 구글의 지원이 걱정이 되기도 하는데, 국내에도 잘 알려진 에이수스가 제조를 맡았고 구글이 직접 영업(응?)을 뛰고 있으니 사후지원이나 AS등에서 크게 걱정할 일이 없으니 넥서스7에 대한 기대감을 많이들 가지고 있습니다. AS 방식은 아이폰과 동일하게 리퍼비시 방식으로 진행하고 리퍼 비용은 아직 책정 되지 않았습니다.



배터리가 4325mAh이지만 무선네트워크(Wi-Fi)만 되기 때문에 크게 문제는 없을것 같습니다. 필연적으로 스마트폰 테더링을 이용하거나 EGG를 장만한다면 더욱 원활하게 넥서스7을 사용할 수 있을것 같습니다.


SD카드 슬롯의 부재로 인해 메모리 확장이 되지 않는 점과 후방 카메라가 없고 전면 카메라 또한 화소수가 높지 않은것이 단점으로 지적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정도 가격이면 지름신이 강림하기에 충분하죠?ㅋ



또 구글 플레이 무비와 최근 오픈 한 구글 플레이 북등의 부가 서비스들도 하나씩 오픈하고 있어서 국내에서 컨텐츠를 제공하지 않는 킨들파이어를 아쉬워한 사람들에게 무척 반가운 제품이 아닐 수 없습니다.



넥서스7의 해외 출시 가격을 보면 8GB 모델이 199달러, 16GB 모델의 경우 249달러 였습니다. 8GB의 모델은 개인적으로 별로고 16기가는 되어야 쓸만 할 것이라고 생각 합니다. 국내 출시 가격은 16기가 모델이 29만9천원 입니다. 환율이나 세금을 생각해 보아도 매우 착한 가격대로 판매가 되는거죠. 주변 블로거 분들 중에는 해외구매를 통해 먼저 넥서스 7을 손에 거머쥔 분들이 있는데, 국내 출시 가격을 보고는 땅을 치며 후회하고 있습니다.ㅋㅋ


27일인 어제 (목) 부터 예약판매에 들어 갔습니다. 통신망을 사용하지 않기 때문인지 롯데마트와 하이마트를 통해서 예약판매를 시작 하고 있습니다. 하이마트는 판매가 진행 중인데 롯데마트는 오늘 부터 시작 한다는 이야기만 있고 아직 판매 페이지는 열려 있지 않습니다.


해외 판매의 경우는 구글플레이 스토어에서 사용할 수 있는 25달러의 크레딧을 제공 했는데, 국내에도 적용이 되겠죠? 별도의 이야기가 없내요..


국내 전파 인증을 한참 전에 마쳤지만, 나온다 나온다 이야기만 있어서 오매불망 기다린 사람들이 많은데, 드디어 국내에서도 정식으로 판매를 시작 했습니다. 몇가지 단점들이 있지만 최초의 젤리빈 레퍼런스 태블릿PC라는 점과 쿼드코어의 빠른 CPU, 넓은 해상도 그리고 7인치 태블릿PC가 가지는 휴대의 편리함 ~! 무었보다 29만 9천원! (이라고 쓰고 30만원 이라고 읽습니다.)의 가격은 '어서 지르라고 말하고 있는것 같습니다.^^


반응형
Comments.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