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LG 스마트폰

옵티머스 뷰, MHL로 TV와 연결해서 즐기는 멀티미디어

MHL케이블만 있으면, 스마트폰을 TV와  HDMI 연결하고 충전을 한번에 해결


스마트폰이 점점 발달 하면서 저장공간은 더욱 넓어지고 성능은 거의 PC수준으로 발전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가지고 있는 스마트폰은 이제 단순한 전화기와 인터넷의 활용이라는 측면을 넘어서 생활 전반에 다양하게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그중에서도 영화나 음악을 듣는데에 사용하는 PMP의 영역을 거의 스마트폰에서 흡수하면서 이제 PMP로 영활를 보는 사람은 찾아 보기도 어렵게 되었습니다. 이렇게 영화나 게임 같은 멀티미디어를 스마트폰에서 즐기기에는 너무 작습니다. 옵티머스 뷰가 화면이 크기는 하지만 집에오면 더 큰 화면의 TV가 있으니 TV에서 즐기고 싶은거죠. 



예전에는 스마트폰에도 HDMI단자가 달려 나오곤 했습니다. TV와 스마트폰을 직접 HDMI케이블로 연결해서 미러링을 즐기게끔 지원을 했습니다. 하지만 지금은 MHL이라는 기술을 이용해서 충전 단자와 연결해서 즐길 수 있도록 지원을 하고 있습니다. HDMI 단자를 따로 넣을 필요가 없기 때문에 슬림함을 추구하는 스마트폰에서는 공간 확보면에서 훨씬 유리 합니다. 별도의 HDMI단자가 없더라도 MHL을 지원하면 HDMI로 TV와 연결 할 수 있습니다.



HML케이블은 충전케이블과 연결하는 MICRO 5핀 단자와 HDMI를 연결하는 단자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일반 HDMI케이블과 연결 되기 때문에 집에 HDMI케이블이 있다면 별도로 HDMI케이블을 구매하지 않아도 됩니다.  



실제로 연결하면 이런 모습이 됩니다. USB충전 케이블을 연결하기 때문에 HDMI로 출력하면서도 충전이 됩니다. USB충전 케이블을 연결 안해도 출력은 되는줄 알았는데 그건 아니더라구요. 



HDMI로 TV와 연결되어 미러링이 된 모습 입니다. 보통 세로로 미러링이 되어서 보기가 않좋은데 옵티머스 뷰는 가로 미러링만 지원이 되도록 되어 있습니다. 미러링용 가로모드를 따로 가지고 있구요. 그리고 MHL모드를 연결하다가 충전독을 지원하는 모드를 발견 했는데 아마 옵티머스 뷰를 출시할 당시에 MHL기술을 지원하는 충전 독을 생각했었나 봅니다. 출시는 되지 않았는데 MHL을 지원하는 독을 출시해도 좋을것 같습니다. 그만큼 옵티머스 뷰가 많이 팔려야 겠지만..ㅎ




영화 한편과 아이유의 뮤직비디오를 LG스마트월드에서 다운로드 받아서 실행해 보았습니다. 화질고 깔끔하고 좋내요. 셔플이나 컨트롤을 멀리서는 할수 없다는게 단점이지만 케이블 연결을 하면 되니 HDMI가 지원되는 모니터를 쓴다면 TV가 아니라 PC모니터와도 연결할 수 있습니다.


영화 같은 영상 컨텐츠 뿐만 아니라 게임을 즐기기에도 그만 입니다. 케이블만 연결하면 47인치의 화면을 가진 게임기로 변신하기도 하니까요. 앞으로 더 강력한 하드웨어를 가진 스마트폰들이 점점 출시가 될텐데 그렇게 되면 가정용 콘솔로도 손색이 없게 되겠죠?



LG의 TV에는 매직리모컨이라는 리모컨이 있습니다. 리모컨으로 마우스 컨트롤 하듯이 움직이는 리모컨이고 별도의 매직리모컨 UI도 TV에 내장되어 있습니다. 얼마전 잠실에서 열린 3D월드 페스티벌에서 MHL로 옵티머스 뷰를 연결하고 메직리모컨으로 앵그리버드를 시연하더라구요. 저희집에서도 되는지 한번 해 봤는대 같은 LG제품인데도 저희집건 안되더라구요. 아마도 개선되어 제작된 이번 3D TV만 지원하는것 같아요.


저희집에 있는 3D TV가 예전 LG에서 만들었다 버림받은 편광방식의 3D TV인데 지금 나오는 LG의 3D TV에 비해서 스마트 TV기능도 좀 약한 편입니다. 그래서 그런지 LG에서 컨텐츠 제휴를 맺었다는 디즈니의 3D컨텐츠도 볼 수 없고 더이상 컨텐츠도 늘어나지 않는것이 아마도 완전 버림 받은듯... 지금까지 스마트 TV기능은 물론 3D 조차도 한번도 보지 못한 불쌍한 우리집 3D TV 이런것도 안되다니....ㅠㅠ 확 팔아버리고 삼성껄 살까요?ㅎㅎ


스마트폰 제조사 입장에서는 단자를 하나라도 더 줄여서 여유공간을 확보하는게 유리하기 때문에 최근에 나오는 스마트폰들은 거의 HDMI단자를 넣지 않고 MHL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저렇게 까지 할 필요가 있을까 생각이들기도 하겠지만 일단 영화 같은 동영상은 큰 화면으로 보는게 좋고 스마트폰 안에 들어 있는 동영상이나 사진을 쉽게 연결해서 볼수 있기 때문에 미디어 센터의 역활도 겸하게 할 수 있어서 쓰기에 따라서는 상당히 편리 합니다. 케이블 연결이 싫다면 DLNA를 지원하는 스마트쉐어를 이용할 수도 있는데 이상하게 집에 TV에서 스마트쉐어가 연결이 잘 안되더라구요. 분명 DLNA를 지원하는 TV인이고 노트북은 금방 잡혔는데 말이죠. 스마트쉐어에 관해서는 좀더 테스트 해보고 다시 포스트를 마련하도록 하겠습니다. 스마트폰안에 잠자고 있는 사진과 영상들~ MHL로 좀더 큰 화면에서 즐기세요~~



Comments. 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