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엠블호텔

일산 엠블호텔 킨텍스의 한시적 테마객실 뽀뽀로 패키지룸 아쉽네 뽀통령과 엠블의 만남~ 갈만할까? 2014년은 유난히 연휴가 많은 해 입니다. 덕분에 아빠들은 어디로 놀러 가야 할까? 하는 고민아닌 고민을 해야 하는 상황을 종종 마주하게 되죠. 특히나 날씨가 더워지는 요즘같은 시기에는 집안에만 있으면 서로 짜증만 내기 일쑤 거든요. 그러다 엠블호텔 킨텍스에 뽀로로 테마객실을 운영한다는 소식을 듣고 단박에 예약 완료! 뽀로로 집에 간다고 하니 너무도 신난 우리 아드님... 자다가도 뽀로로 음악소리만 나오면 벌떡 일어나는 뽀로로 광팬 이십니다. 근대... 이제 6살인데 이제 뽀로로좀 벗어나면 안되겠니... 아빠는 이제 뽀로로가 지겹단다...ㅠㅠ 연휴동안 우리 가족을 안전하게 보호해줄 우리의 애마를 타고 고고씽~ 2달 동안 바빠서 세차한번 못해 줬는데... 연휴를 맞이해 ..
여수 엠블(MVL)호텔의 특별한 테마룸, 다다미 룸 일본식의 정취를 가지고 있는 다다미 룸에서 보낸 호텔의 하룻밤 엑스포가 끝나고 여수로의 여행 붐(?)은 이제 지나 갔지만 오히려 이럴 때가 더 한적하니 좋을 것 같아서 우리가족의 가을 여행지는 여수로 잡고 지난 연휴에 살짝 다녀 왔습니다. 요즘 계속 호텔을 가고 있는데... 이러다 호텔 매니아가 되겠습니다...-_-;; 다행히도 저희 집 바로 근처에 KTX역이 있어서 KTX를 타고 가는 여행이 그나마 수월 해서 부담이 없습니다. 오랜만에 가는 기차여행에 아드님은 이제나 저제나 기차가 오기를 오매불망 기다리고 있군요. 손에는 아침으로 먹을 빵을 꼭~~~ 들고서 말이죠. 엑스폴르 맞이해 새로 단장한 여수 엑스포역! 크지는 않지만 깔끔하고 좋더라구요. 원래는 다른 이름의 역 이었던것 같은데 엑스포가 끝난 뒤에..
엠블(MVL) 호텔 킨텍스에서 즐긴, 특별한 여름날의 하루 서울에서 즐기는 한여름의 바캉스, 앰블호텔 킨텍스 이제 여름도 막바지를 향해 달리고( 추석이 있는 9월 중순까지 무더울 것이라고는 하지만...) 있습니다. 지금이 아마도 휴가의 절정기가 아닐까 하네요. 김군네는 일찌감치 휴가를 다녀 왔던 통에 이 무더운 날씨들을 어찌 할까 하다가 서울에서 즐기는 휴가도 나름 괜찮을거야! 라는 생각으로 집에서 40분거리에 있는 앰블호텔 킨텍스를 급하게 섭외하고 출발~ 원래 휴가라는게 사람 바글 거리는 휴양지에서 함께 어울리는 맛이 있긴 하지만 100일 밖에 안된 둘째가 있다보니 어딜 나서기가 겁나더라구요. 일단 로비에서 부터 느껴지는 여유로움이 절 편안하게 해 줍니다. 프론트에서 체크인을 하고 나면 비로소 방을 배정 받게 됩니다. 저~ 안쪽으로 에스컬레이터 옆 쪽에는 바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