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TECH/콘솔게임기

거실에서 즐기는 Fitness, Wii Fit 개봉기

반응형

거실에서 즐기는 Fitness, Wii Fit 개봉기

집과 회사가 멀어서 평소 출퇴근 시간이 많이 걸려서 운동량이 부족한 김군을 위해!
또 태어날 아기를 보기 위한 근력향상을 위해! 마님께서 마련해 주신 위피트~^^
위피트가 지난 주말 집으로 도착 했습니다.^^
위피트의 3배정도 되는 깊이의 박스에 박스로된 칸막이로 잘 완충되어저 배달되어 왔습니다.
헌데.. Made in China 이더군요. 전 전량 일본에서 만들어 지는줄 알았더니..ㅋ
자~ 김군과 함께 위 피트를 한번 개봉해 봅시다~

티비에서 자주 보던 그 자세로된 요가 동작(나무자세 라고 나오더군요)이 프린트 되어 있는 박스.
박스크기는 집에서 신고 다니는, 실내 슬리퍼 정도의 길이를 가지고 있습니다.
박스는 약간 무거운편, 안에 위 보드가 들어 있어서 입니다.

겉 박스를 벗겨보면 딱 박스 크기로 종이 박스가 짜여저 있습니다.
중간 박스를 들어내 보면 밑에 위 보드가 들어 있습니다. 중간 박스에는 설명서와 건전지 그리고 위 피트 소프트웨어가 들어 있습니다.
박스가 딱 맞게 들어가 있어서 내용물이 잘 움직이지 않게 되어 있고, 전부 종이라서 재활용으로 버려도 되겠더군요. 물론 박스는 고이고이 모셔 두었습니다.

Wii Fit의 전체 구성물 입니다.
오른쪽에 보이는 둥근 4개의 물체는 Wii Fit의 발판에 덧데어 놓는것 입니다.
Wii Fit를 폭신한 곳에 놓게 되면, 인식이 잘 안되기 때문에 바닥에 단단히 닿을수 있도록 받처 주는것 입니다.
폭신한 카페트나 이불같은곳에 놓을때 쓰면 됩니다.
건전지는 파라소닉것이 들어 있더군요. Wii 본체에는 맥스웰 건전지가 들어 있었는데 다른것이 들어 있습니다.
그래도 역시나 Made in Japen 입니다.

위 보드를 뒤집어 보면 건전지 수납함이 있습니다. AA건전지 4개가 들어 갑니다.
건전지 수납함에 보이는 저 빨간 단추는 위 본체와 싱크를 맞춰 주는 것 입니다.
Wii의 본체는 10개까지 컨트롤러를 연결할 수 있습니다.
컨트롤 바 이외에도 이렇게 위 보드나 또다른 것이 나오면 또 연결할 수 있게 되겠지요.

보통 2인용 세트를 가지고 있으니 위 보드까지 3개가 되는것 입니다.



Wii 보드의 본체에 보면 SD카드 넣는곳에 보면 컨트롤러 들과 싱크를 맞출 수 있는 싱크 버튼이 있습니다.
둘을 눌러 주면 싱크가 되면서 위에 인식이 되게 되어 있는것이지요.
설명서에는 둘을 먼저 싱크 시켜 주라고 나와 있지만, 굳이 그리 하지 않아도 위 피트를 실행시키면 자동으로 싱크를 하게 됩니다.


위 피트 소프트 웨어 입니다.
다른 게임 소프트웨어들 처럼 설명서와 DVD 한장이 들어 있습니다.

위를 시작하면 원래 저장되어 있는 Mii에 맞춰 개인 데이터를 생성하게 됩니다.
개인 데이터를 생성할땐 체중과 비만도를 측정하고, 벨런스측정등을 하게 됩니다.
사진은 벨런스테스트를 하고 있는 모습입니다. 김군의 집은 그다지 넓지 않아서 거리가 좀 가깝군요.^^;;

일주일 정도 Wii Fit 를 이용해 본 결과, 운동량이 좀 되긴 하더군요.
김군이 워낙 운동량이 없어서 인지, 크게 운동 효과가 있는건 아니지만 조금씩 뻐근해 옴을 느낄수 있었습니다.
모든 운동이 그렇듯 이것도 반복적으로 열심히 해 주는것이 운동 효과가 있습니다.
열심히 할 수만 있다면 운동용으로 써도 운동 초반은 좋을것 같더군요. 어느정도 지나면 다른것을 찾는것이 좋겠습니다. 또 요가가 있기 때문에 근력 운동 보다는 요가를 통해 바른 자세를 찾아 가는것이 더 효과적인 것으로 보입니다.
위 보드는 지금은 대응 프로그램이 Wii Fit 밖에 없지만, 곧 출시될 스노우보드 게임이나 다른 대응 소프트웨어가 나오면 좀더 활용범위가 넓어 지겠지요?
김군은 어서 숀 화이트의 스노우보드 소프트웨어가 나오길 기대하고 있습니다. ^^
꼭 운동을 위해서가 아니더라도 여러가지 밸런스 게임들도 있으니, 가족들간의 즐거운 게임으로도 손색이 없습니다. 좀 어렵지만 말이죠. 그래도 종류가 다양하지는 못해서 쉽게 싫증을 낼 수도 있을 겁니다.
위 스포츠가 처음 위를 삿을때 거의 처음 접하는것처럼 위 보드 대응의 처음 시작 하는 정도 랄까요?

그래도 역시 Wii는 여럿이 함께 하는 재미와 온몸을 던저야 하는 재미가 있습니다.^^

관련포스트
반응형
Comments.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