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기타 스마트폰

풀터치 입은 블랙베리 10, RIM의 대 반격을 위한 회심의 무기 될까?

블랙베리 월드 2012(BlackBerry World 2012)에서 모습 들어낸 블랙베리 10


5월 1일 부터 5월 3일까지 (미국 현지시각) 올란도에서  블랙베리 월드 2012(BlackBerry World 2012)가 열리고 있습니다. 작년에는 운 좋게 초대를 받아서 갈 수 있었는데, 올해는 아무대도 가지못하고 그냥 요로코롬 글만 깨작거리고 있내요..ㅋ



북미 시장 1위에서 북미는 물론이고 세계시장에서, 작년 한해 동안 끝없는 나락으로 떨어진 RIM이 과연 어떤 제품들로 자신들을 수렁에서 구원하게 될지가 지금까지 계속 화자가 되면서 사람들의 관심을 끌었습니다. 수익이 많이 줄었을것 같은데도 여전히 블랙베리 월드는 열리게 되는군요.

인기는 많이 시들해 졌지만 그래도 사진으로 만나보는 행사장의 열기는 무척 뜨거워 보입니다. 블랙베리 월드에 가보면 정말 많은 사람들이 블랙베리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저는 작년에 갈때 아이폰을 들고 갔는데 아이폰을 쓰고 있는 제 모습이 참 낯설게 느껴질 만큼 블랙베리 사용자들이 바글바글 합니다. 



올해 블랙베리 월드에서는 코드네임 런던으로 알려진 블랙베리 10이 공개가 될 예정이어서 상당한 관심을 끌었습니다. 블랙베리 10은 기존 블랙베리와는 다르게 쿼티를 포기하고 대세에 따라 풀터치로 만들어질 예정이어서 더욱 관심을 끌었습니다.



이번 올란도에서 공개된 것은 개발자용 테스트 제품에 담겨진 블랙베리 10 OS입니다. 기존 블랙베리 OS를 터치 디바이스에 맞게 만들어 놓은 것이죠. 이전에도 풀터치폰이 있었지만 블랙베리 OS를 그냥 터치 UI로 바꾼것이라서 그리 호응이 좋지 않았고 사용성도 크게 좋지 못했는데 이번에 발표된 블랙베리10은 QNX와 기존 블랙베리 OS를 절묘하게 결합했다는 것을 장점으로 내세우고 있습니다.



QNX기반으로 만들어 졌던 것은 사실 블랙베리 10 이전에도 있기는 했습니다. 블랙베리9이 그랬고 세상에 빛을 많이 보지는 못했지만 블랙베리의 태블릿PC인 플레이북이 또 그러했습니다. 저는 플레이북을 종종 사용하고 있는데( 한글 지원이 안되서 완전히 메인으로 사용도 못하고 먼지만 처묵처묵 하고 있는 ... ) UI가 상당히 편리하게 되어 있습니다. 블랙베리 자체에 지원되는 앱이 많지 않아서 크게 활성화 되지 못했지만 앱 지원만 제대로 된다면 어느정도 경쟁해 볼만한 제품이라고 생각했는데 흐지브지 국내에는 출시조차 되지 못하는 비운을 맞이 했내요.



이번 블랙베리 10의 발표와 함께 블랙베리의 앱 생태계를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도 함께 제시가 되었습니다. 안드로이드나 iOS가 자체적으로 개발자들을 지원하고 앱 생태계를 활성화 시키면서 성공을 거두어 나갔다는것을 RIM도 잘 알고 있기 때문이죠. 이전 보다 더 풍부해진 API를 제공하고 폐쇠적인 정책으로 일관했던 블랙베리의 핵심 기술들도 어느정도 접근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API는 그래픽 인터페이스가 함께 제공되어서 개발자의 디자인 부담을 덜어줄것이라고 발표 했구요. HTML5에 대한 지원 강화, CSS,와 자바스크립트를 지원한다고 합니다. 림으로써는 상당히 많은 부분을 개방하는 셈인데 이런 의지가 너무 늦게 나온게 좀 아쉽지만 지금이라도 집중 투자 한다고 하니 향후가 더 재밋어 지겠습니다.



블랙베리 10은 안드로이드 4.0 허니콤 처럼 스마트폰과 플레이북 모두 적용 될 것이라고 하내요. 당분간은 지속적인 업데이트로 계속 새로운 기능들을 집어 넣을것 이라고 했는데 작년에 받은 플레이북도 블랙베리10으로 업데이트가 되려나요?^^

작년에는 올란도 갔다가 플레이북 받아 왔는데 올해는 개발자들 중심으로 초청을 한것 같고 조금더 개선된 알파 버전의 테스트 제품을 개발자들에게 전달 해 줄것 이라고 합니다.


블랙베리9도 꽤 괘찮은 UI를 보여 주었는데 블랙베리10도 상당히 괜찮은 UI를 보여 줄것으로 기대가 됩니다. 기존에 플레이북에 적용된 OS에서 발전 된 형태라면 사용이 상당히 편할것 같거든요. 플레이북처럼 멀티테스킹하면 사용자가 종료 하지 않는한 절대로 앱이 종료되지 않으면서 백단에 계속 남아 있게 될것이라고 했다는데, 멀티테스킹에 관해서는 상당히 잘 되어 있었던 플레이북을 생각하면 요것도 상당히 편할것 같거든요.


블랙베리 10이 세상에 나오려면 아직은 한참 더 있어야 하는 이야기 입니다. 올 하반기 출시를 목표로 열심히 진행 중인거죠. 그동안 완전 나락으로 떨어진 RIM이 기사회생 할 수 있을것인지 이번 블랙베리 10에 거는 기대는 그 어느때 보다도 뜨겁습니다.그렇다고 쿼티를 버리는것은 아니라고 합니다. 블랙베리의 로드맵을 보면 쿼티자판을 가진 모델들도 가지고 있고 블랙베리10을 쿼티와 결합해서 변경하게 될것이라고 하니 기존의 블랙베리 OS와는 완전히 달라진 블랙베리들을 하반기에 쯤에는 만나 볼수 있을것 같내요.


블랙배리의 대 반격! 기대해 보겠습니다.^^


Comments. 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