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카메라

합리적인 가격에 슬림함까지 갖춘 켄코 AIR UV 필터

UV 필터는 꼭 필요할까?



요즘 날이 덥긴 하지만 하늘은 매우 멋집니다. 사진 찍으러 나가고 싶지만 더워서 움직이질 못하겠네요. 최근 새로운 바디와 렌즈를 들였는데요. 렌즈를 구입하면 필연적으로 UV 필터를 구입하게 됩니다.


UV 필터는 이렇게 자외선 지수가 높을 때 사용하는 필터인데, 자외선 지수를 낮춰서 조금 더 선명한 사진을 얻게 해 줍니다. MCUV 필터는 다중 코팅으로 더 좋은 성능을 내주는 필터구요.





오늘 소개하는 켄코 에어 UV 필터도 이런 UV 필터 중에 하나입니다. 겐코 혹은 켄코라고 불리구요. 크기는 렌즈에 표시된 표기를 보고 구입하면 되는데, 저는 77mm를 구입했습니다. 당연히 구경이 커지면 필터의 가격도 비싸집니다. 그래도 UV 필터 기준 1만원이 넘지 않는 합리적인 가격이 장점~





겐코 AIR는 상당히 얇은 두께를 가지고 있어서 조금이나마 렌즈의 두께을 줄일 수 있습니다. 나사산 부분을 제외하면 4.3mm 정도라 일반 필터의 반 정도구요. MCUV나 UV나 가격이나 크기는 비슷하구요.





그래도 높은 투과율과 플레어 억제력을 갖추고 있어서 고가의 필터와 비교해도 결코 성능이 뒤지지 않습니다. 가격이 저렴한 편이라 여러 개를 갖춰두고 사용해도 좋구요.





보통 렌즈는 별도의 안전막이 없어서 충격이나 오염에 약한데, 이렇게 UV 필터로 가림을 해 놓으면 직접적인 충격이나 오염으로부터 비교적 안전해서 거의 필수라고 할 수 있죠.





물론 필터 위에 캡을 씌월수도 있는데, 저는 필터를 끼우면 캡은 거의 빼고 다닙니다. 그리 필요가 없더라구요. 차라리 필터가 오염되면 새로 갈아주는 게 들어가는 노력 대비 편한 것 같습니다.




사실 자외선 차단으로 인한 사진의 선명도 보정은 그리 크지 않기 때문에 렌즈 보호 차원에서 렌즈 캡으로 사용하게 되는데, 너무 비싼 제품보다는 오늘 소개한 켄코 제품처럼 합리적인 가격대의 제품을 사용하는 것도 나쁘지 않습니다. 사실 저는 비싼 필터를 사용하는 것과 큰 차이를 모르겠더라구요. 차라리 남는 돈으로 다른 필터를 경험해 보는 게 더 좋은것 같구요. 합리적인 가격에 슬림함까지 갖췄으니 좋은 선택지가 되어 주지 않을까요?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