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음향기기

유튜버 꿀템 시리즈 보야 By-M1 핀 마이크 후기

무선 마이크 부럽지 않는 긴 케이블의 보야 핀 마이크 By-M1



영상 촬영에서 화질 못지않게 중요한 것이 사운드입니다. 최근에는 젊은층을 중심으로 네이버보다 유튜브를 더 많이 사용한다는 통계가 나올 정도로 영상 콘텐츠에 대한 소모가 많은데, 개인적으로도 어느 정도 화질이 떨어져도 사운드가 떨어지는 영상은 보기가 힘들더라구요. 영상을 틀어두고 소리만 듣는 경우도 많아서 사운드의 중요성은 확실히 큰 것 같습니다.


저도 영상 촬영을 하고 있지만 항상 사운드에 대한 고민을 하게 되는데, 가볍게 집에서 촬영하기에는 핀 마이크가 여러모로 활용도가 좋은 것 같아서 하나 구입했습니다. 





가성비 하면 항상 언급되는 보야 BY-M1 제품을 구입했는데요. 예전에는 직구로 많이 구입했지만, 요즘은 국내에 영상 촬영하는 1인 크리에이터들이 많아서 그런지 병행 수입되는 제품이 늘어서 보야 제품이 가격이 무척 저렴한 편입니다. BY-M1도 2만 원 초반이면 구입할 수 있구요.





구성품은 보야의 샷건 마이크 BY-MM1처럼 심플 합니다. 역시 보관이나 휴대를 용의하게 해주는 파우치가 하나 들어 있고, 간단한 설명서와 By-M1 본체가 들어 있습니다. 심플하죠? 3.5파이 단자가 아닌 오디오용 5.5파이 단자에 연결하는 젠더도 들어 있습니다.





파우치 재질이 아주 고급 진 것은 아니지만 긴 케이블을 가진 BY-M1을 아주 깔끔하게 정리해서 휴대할 수 있습니다. 샷건 마이크인 BY-MM1과 재질도 같고 크기도 비슷하네요.





물론 윈드스크린도 들어 있는데, 윈드스크린은 바람의 마찰을 막아서 잡음이 들어가는 것을 막아 줍니다. 퍼 타입이 효과는 좋던데, 이것도 크게 나쁘진 않더라구요. 마이크 풍절음은 제 유튜브 채널에서 리뷰한 By-MM1 리뷰를 보시면 풍절음 차단이 얼마나 중요한지 느낄 수 있습니다. 


물론 옷깃이나 다른 곳에 고정할 수 있도록 클립이 들어 있습니다. 클립도 고정형은 아니라서 고정 방향에 따라 빼서 바꿔줄 수 있습니다. 좀 뻑뻑한데, 마이크 하우징이 플라스틱이라 부러질까 좀 걱정되기도 하더라구요.





핀 마이크는 카메라나 스마트폰 등에 직접 장착하는 건타입과는 다르게 핀을 이용해 옷깃 등에 달아주게 됩니다. 고정용 집게가 들어 있으니 거기 연결하면 되는데, 너무 가까이 달면 소리가 탁하게 녹음되니 가슴 위쪽으로 적당히 달아 주세요. 설명서에는 20~25cm 정도로 되어 있는데 30cm 언저리면 대충 좋은 것 같아요. 무지향성이라 위치는 크게 상관없습니다.





보야 By-M1이 좋은점은 6m의 긴 케이블을 가지고 있다는 점인데요. 이것 덕분에 무선 마이크가 없어도 꽤 다양한 상황을 커버할 수 있습니다. 보통 이런 핀 마이크의 케이블이 2m 남짓인 것을 감안하면 상당한 길이죠.


마이크와 파워팩 연결 부분은 짧고 파워팩과 기기 연결 단자까지가 길게 된 타입인데, 파워팩과 연결단자를 이어주는 케이블 부분에는 케이블 타이가 있어서 깔끔하게 정리할 수 있습니다. 





보통 핀 마이크는 별도의 전원을 필요로 하지 않지만 By-M1은 긴 케이블 때문에 소리의 손실을 막기 위한 파워팩이 달려 있습니다. 파워팩 뒤에도 클립이 있어서 걸리적거리지 않도록 바지나 옷깃에 끼워둘 수 있구요.





파워팩 안에는 전원을 공급하는 LR44 건전지가 들어가는데 건전지 하나를 기본으로 제공합니다. 별건 아니지만 요런 거 챙겨 넣어주니 좋네요. 전에는 여분이 제공되었다고 하던데 단가 절감인지 저는 들어 있지 않더라구요.





파워팩에는 스위치가 하나 있는데, 스위치를 조절해서 3극을 사용하는 카메라나 4극을 사용하는 스마트폰 모드를 변경할 수 있습니다. 저렴한 제품 중에는 변환 잭을 이용해야 하는 경우도 있는데 간단히 스위치로 조절할 수 있으니 편리하더라고요. 덕분에 카메라, 캠코더, 보이스레코더 등 다양한 장비와 호환돼서 자신이 가진 어떤 장비와도 크게 문제없이 연결할 수 있습니다.





간단히 LG V40을 가지고 같은 거리에서 스마트폰 녹음 테스트를 해 봤는데요. 그냥 녹음했을 때와 마이크로 녹음 했을 때의 파형을 보면 어느 정도 사운드의 품질을 가늠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가볍게 영상으로 리뷰 영상을 만들었는데 유튜브 영상을 보시면 실제 어느 정도 수준의 수음을 할 수 있는지 더 쉽게 확인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상당히 깔끔하게 수음돼서, 유튜브 같은 영상 서비스용으로 실내 촬영에는 딱 좋을 것 같네요.



제가 보야 By-MM1도 사용하고 있는데 이것도 약간 거리가 멀어지면 제가 원하는 수준으로 깔끔한 사운드가 나오지는 않더라구요. 근대 확실히 몸 가까이에서 수음 되니까 사운드가 깔끔합니다. 물론 무선 마이크를 사용할 수도 있고 요즘은 보이스레코더를 이용할 수도 있지만 영상과 소리의 싱크를 맞추기도 귀찮고 실내 촬영에는 간편하게 사용하고 싶어서 구입했는데 일단 만족스럽습니다. 물론 야외에 나가서 촬영하게 된다면 무선마이크나 보이스레코더도 편리하죠. 야외 촬영에도 활용하려고 유튜버들의 국민 템으로 불리는 소니 보이스레코더 TX650도 하나 주문을.. 이렇게 장비만 늘어 갑니다. 영상도 사진만큼이나 부수적인 장비가 많이 필요하네요.


꼭 모든 것을 다 갖출 필요는 없지만 구독자들을 위해서 깔끔한 사운드를 제공하려는 노력은 필수일 것 같습니다. 물론 더 좋은 제품들도 있지만 너무 비싼 제품보단 저렴하게 활용할 수 있는 제품들로 시작해 보세요.



Comments.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