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Microsoft

서피스 프로4는 서피스3에 비해 얼마나 좋아 졌을까? 비운의 주인공 된 서피스 프로4, 타협하지 않는다 더욱 강해질 뿐 마이크로 소프트의 신제품 발표회는 그야말로 신세계를 보여준 제품 소개의 장이 되었습니다. 사실 원래 대로라면 서피스 프로4가 주인공이 되었을 이번 발표회는 그야말로 비밀병기로 해성처럼 등장한 서피스 북에게 주인공의 자리를 내어 주면서 관심이 조금 뭍혀 버리게 되었습니다. 서피스는 거의 사장 될뻔한 윈도우 계열의 태블릿 라인을 보기좋게 살려낸 명품 입니다. 2in1 형태로 키보드 커버를 연결하면 노트북처럼 사용도 가능하기 때문에 본격적인 포터블PC를 구현해 내기도 했습니다. 물론 처음부터 아주 반응이 좋았던것은 아니지만 3세대가 되면서 탐나는 수준까지 가성비를 끌어 올리며 안착했습니다. 서피스 프로4는 그간 서피스 이용자들의 불만 사항을 꽤..
서피스 북, 기대 이상의 반전을 가진 노트북 MS 최초의 노트북 서피스 북, 서피스 프로4를 팀킬하며 화려한 대뷔 하드웨어 명가를 꿈꾸는(?) MS의 신제품 발표회가 어제 밤(국내시간기준) 진행 되었습니다. 서피스프로4와 홀로랜즈 정도로 끝날 줄 았던 이날 발표회는 꽤 다양한 제품들이 등장했고 무었보다 MS 최초의 노트북인 서피스북의 등장은 꽤 열열한 박수를 받았습니다. 가격이 만만치 않지만 꽤 고성능의 제원을 가진 서피스북은 맥북프로와 아이패드 프로를 겨냥한 제품으로 생각 되는데, 아마도 함께 발표 된 서피스 프로4까지 완벽하게 팀킬하지 않았나 생각이 들긴 하지만, 아직 발표되지 않은 아이패드 프로는 꽤 강력한 경쟁자가 생겨난것은 틀림 없습니다. 애플 제품을 뛰어 넘는 가격을 가진 윈도우 계열의 제품이 나오리라고는 생각하지 않았는데... MS에서..
아름다운 웹 환경을 위해 새롭게 탄생된 익스플로러9 베타 블로거 간담회 지난주에 MS의 익스플로 9베타의 버전 발표회가 있었습니다. 여지껏 욕을 먹기도 많이 먹었지만 국내 사용자의 90%가 사용하는 익스플로의 새 버전들이 계속 발표 된다는것이 반갑습니다. 여지껏 MS의 발표회는 김군을 불러 준적이 없는데, 다행이 이번 발표회는 초대가 될수 있었군요.. 윈도7 때에는 신청해도 뽑아 주지도 않더니..ㅠㅠ 엉엉 양제에 위치한 EL타워에서 열린 블로거 간담회 현장! 이날 기자 간담회 부터 4건의 간담회를 진행 하셨다는데 힘든것도 모르고 열심히 설명을 해주고 계십니다. 이날 발표된 새로운 익스플로9을 보고 있자니 익스플로러도 쓸만 하겠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정식 버전이 출시 되어 보아야 알 수 있겠지만, 액티브X를 필요로 하는 사이트는 익스플로러로 사용하고 나머지는 다른 브라우져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