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G 울트라북

LG노트북 울트라북 그램 블랙에디션, 휴대성과 디자인 두마리 토끼를 잡다 남자는 블랙! LG 그램(Gram)블랙에디션으로 차도남 되볼까? LG 그램이 밝은 색상의 컬러 베리에이션으로 여심을 사로 잡더니, 이제 남심을 공략하려 블랙에디션이 출시가 되었습니다. 근대 여성분들도 많이 좋아하더라구요. 그램의 전작인 Z360도 그랬지만, 그램도 화이트가 메인이라 쉽게 때가 타는것 때문에 망설이던 사람들이 많았는데, 그런 고민을 하던 사람들은 이제 고민해결이 되었습니다. 회사 여직원도 맨날 맥북 노래하더니 요것 보고 단박에 결제 완료...ㅋㅋㅋ 김군에게 노트북은 상당히 중요 합니다. 태블릿보다 전 노트북을 선호 하는데, 회사일도 그렇고 밖에서 업무를 보는 시간도 많은데다, 집에가면 아이들 때문에 글 쓰기가 힘들어서 퇴근 후 간단히 커피숍에서 글을 정리하는 습관이 생기다 보니 자연스레 휴..
LG 울트라북 그램, 블랙에디션으로 남성적인 매력을 더하다 남성적인 세련미를 더한 LG울트라 북 그램 블랙에디션을 만나다 요즘 노트북은 알루미늄을 강조한 실버 색상이거나 알록달록 컬러풀한 것들이 많이 나오고 있습니다. LG울트라북 은 화이트 색상으로 차별화를 가져 가면서 깔끔한 매력에 여자분들의 주목을 받기도 했죠. 그램은 블루와 실버까지 합세하면서 상당히 인기를 누리고 있습니다. 이런 LG 울트라북 그램의 블랙 에디션이 출시가 되었습니다. 2014년 상반기 주목받는 노트북으로 만들어 주었던 1Kg도 안되는 가벼운 무게는 그대로 유지하면서 남성적인 매력을 물씬 풍기는 블랙 에디션이 말이죠. 사실 전 이제 검정색 노트북은 좀 별로라고 생각했는데, 요녀석 생각보다 컬러가 괜찮더라구요. 요즘은 너무 화이트가 많아서 그런가요?ㅎㅎㅎ 이녀석이 얼마나 가볍냐면 이렇게 한강..
LG 울트라북 그램(gram), Z360과 비교 형보다 나은 아우 LG 울트라북 그램, Z360과 비교 소리없는 돌풍을 몰고온 LG전자의 울트라북 그램 이전에 Z360이라는 울트라북이 있었습니다. 이미 김군의 블로그를 통해 Z360의 이야기를 전해 드렸었는데, 전작인 Z360에 비해 그램이 얼마나 달라졌겠냐고 생각했는데 이것저것 소소한 부분부터 큰 부분까지. 기본적인 재질은 둘다 큰 차이가 없어 보이는데 그램이 조금 더 보들보들한 느낌으로 변했습니다. 둘다 화이트가 기본 색상이라서 때가 타는것을 크게 막을 방법은 없어 보입니다. 제 Z360은 1년 넘게 사용한 제품인데 깔끔하죠? 지우게로 지우면 깔끔하게 유지가 가능 하다는...ㅋㅋ 그리고 로고도 광택나는 재질로 변경 되었습니다. 소심한 자신감?ㅋ 똑같은 13.3인치의 디스플레이를 가진 울트라북 이지만..
LG 울트라북 그램(gram), 노트북에 본질에 한발 더 다가가다, 세로줄 논란은? 확달라진 LG 울트라북 그램, 노트북 업그레이드 찬스? 모바일 기기들의 보급이 늘어나고 휴대용 스마트 기기들의 발전이 거듭 될 수록 노트북의 종말을 이야기 하는 사람들이 많았지만, 노트북도 그 나름대로의 활로를 개척하며 약진하고 있습니다. 그 중심에 서 있는 라인업이 울트라북 라인업 이겠죠. 태블릿PC나 스마트폰같은 모빌리티가 강조 된 기기와는 다르게 노트북이라는 녀석은 휴대성도 좋아야 하고 PC의 축소판과 같은 태블릿PC보다는 한차원 높은 퍼포먼스를 내어 주어야 합니다. 거기에 입력의 편리함까지 갖춰 문서나 다른 기타 작업을 할 때 불편함이 없어야 합니다. 컨텐츠의 소비에 촛점이 맞춰진 태블릿과는 조금 다른 느낌으로 접근해야 하는거죠. 요즘은 하이브리드 노트북과 같은 녀석들도 있지만 하이브리드는 태블릿..
급이다른 풀HD IPS를 품은 LG 울트라북 Z360, 윈도우8과 만나다 풀HD 화면으로 더욱 생생한 활용, LG 울트라북 Z360 심플한 디자인과 파워풀한 퍼포먼스가 돋보이는 Z360의 또 다른 숨은 매력은 바로 풀HD의 IPS 패널 사용 했다는 것 입니다. 올 한해 스마트폰과 태블릿등 휴대 기기들의 화두는 풀HD가 될 것이고 그 중에서도 스마트폰은 벌써 풀HD 스마트폰들이 속속 출현하면서 경쟁아닌 경쟁을 펼치고 있습니다. 기존에도 풀HD를 지원하는 노트북이 전혀 없었던 것은 아닙니다. 하지만 가격대가 만만치 않게되고 배터리 소모량에서 큰 차이를 보이기 때문에 대중화에는 크게 기여하지 못했습니다. 하지만 이제는 기술력도 많이 발전했고, 고화질의 컨텐츠들이 소모되면서 더욱 생생하고 또렷한 화질로 즐길 수 있는 디스플레이를 갖고 있는 노트북들로 사람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습니다..
집에서도 활용도가 높은 LG 울트라북 Z360 우리가족이 LG 울트라북 Z360을 사랑하는 방법! 과거에는 노트북 하면 워낙 고가인대다가, 무게나 편리성등이 떨어져서 가지고 다니기 조차 힘들었습니다. 집안에서 사용한다고 해도, 거의 한쪽 구석에 모셔두고(응?) 사용하곤 했습니다. 하지만 아무리 좋은 기기라고 해도 집에만 모셔 두는 제품은 이미 좋은 제품이 될 수 없습니다. 울트라북 Z360은 라이프 스타일을 바꿔 줄 만큼 상당히 매력적인 노트북의 포지션을 가지고 있습니다. 저희 집에서 울트라북을 가장 좋아하는 사람은 바로 아들녀석 입니다. 13인치의 비교적 대 화면 이지만 얇은 베젤로 다른 노트북보다 크기가 작아서 거의 11인치 노트북과 비슷 합니다. 무게도 1.15Kg으로 어린아이가 들어도 크게 부담스럽지 않은 무게 입니다. 사진 찍는다고 했더니 ..
LG 울트라북 Z360, 스타일에 반하다 LG 울트라북 Z360 직접보니, 스타일이 살아 있네~ 살아있어~ 스마트 디바이스의 발달에 맞춰 노트북도 진화에 진화를 거듭하면서 다양한 제품군의 노트북들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어느덧 노트북은 집안에 데스크탑을 밀어내고 가정의 필수품이 되어가고 있기도 합니다. 노트북을 선택할 때 의외로 상당히 다양한 점을 고려하게 됩니다. 성능과 디스플레이 외에도 요즘은 디자인에 많은 포커스가 맞춰지기도 합니다. 여성분들이라면 더욱 디자인에 신경쓰지 않을 수가 없죠. 강력한 성능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무게는 가볍고 거기에 스타일리쉬한 패션 아이콘이 되어주는 노트북이 있다면 선택을 망설일 필요는 없겠죠? LG전자의 새로운 울트라 북 Z360을 만나면 그런 고민을 해결 할 수 있습니다. 심플한 종이 박스에 담겨져 김군과 만나..
LG 울트라북 Z330 WiDi를 만나 더욱 자유로워지다. IT기술의 발달은 점점 더 통신 환경까지 변하게 하기 이르럿고 N스크린과 같은 좀 더 편한 디스플레이 기술을 요구하게 되었습니다. 영화에서나 보던 종잇장 같은 투명 화면에 손으로 휙휙 그리듯 다양한 경험을 할 수 있는 날이 머지 않아 보이기도 하구요. 하지만 현실은 아직까지는 HDMI등의 케이블에 의존해서 디바이스간 연결을 해야 하는데 인텔의 WiDi 기술을 사용하면 무선으로 노트북 화면을 무선으로 TV와 연결해서 볼 수 있습니다. N스크린의 개념과는 좀 다르지만 비슷한 맥락이라고 할 수도 있겠내요. WiDi 넌 누구냐? WiDi는 인텔에서 만들어낸 기술로 와이어리스 디스플레이의 약자 입니다. 아직까지는 잘 알려지지 않은 기술로 WiDi를 처음 듣는 사람들은 비슷한 단어인 WiFi의 새로운 기술로 인식하..
게임과 영상, 벤치마킹으로 알아보는 LG 울트라북 Z330의 성능 LG울트라북의 그래픽 성능으로 어떤 게임까지 즐겨 볼 수 있을까? 이제 울트라북의 리뷰도 거의 막바지를 향해 가고 있습니다. 앞서 기본적인 성능과 특징에 대해서 알려드렸는데 실제 사용하는 소비자의 입장에서는 하드웨어적인 스펙이나 특징들의 나열 보다는 조금 더 실질적인 성능을 알고 싶어 하는게 당연 할 것입니다. 노트북을 구매 하는 사람들 중 가장 궁금해 하고 많이 사용할 만한 것이 게임과 영상의 활용에 관한 부분이 아닐까 합니다. 그렇다면 과연 Z330이 가지는 그래픽 퍼포먼스는 어느정도가 될까요? 한계를 가질 수 밖에 없는 내장 그래픽 Z330 뿐만 아니라 다른 울트라북들도 슬림함을 위해서 외장그래픽 카드를 포기 해야 하는 운명을 타고 났습니다. 다른 제조사에서 시도를 하고 있고 2세대 울트라북이 되면..
당신의 라이프스타일을 바꿔 줄 LG 울트라북 Z330, 울트라북 이렇게 활용하자 울트라북 활용으로 나의 삶을 더욱 편리하고 스타일있게 만들자 넷북과 노트북으로 나누어지던 노트북 시장은 이제 울트라북이 가세 하면서 3개의 그룹으로 재편 되었습니다. 스마트 디바이스가 인기를 얻으면서 노트북의 자리를 노리고 있기는 하지만 아직까지 스마트디바이스가 가지는 한계점이 분명하고 터치로 할 수 있는 작업은 한계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스마트 디바이스가 노트북을 대체 하려면 시간이 좀 걸리지 않을까 합니다. 2012년의 노트북 시장의 화두는 울트라이고 그에따라 각 제조사들이 울트라북을 내어 놓고 있지만 LG 울트라북 Z330처럼 매력적인 녀석은 아마 없지 않나 합니다. 노트북이 디자인만이 전부는 아니지만 Z330만큼 멋진 디자인을 가진 초슬림 울트라북을 본적이 없거든요. 거기다 성능 또한 아주 우수 ..
LG 울트라북 xnote Z330으로 알아보는 울트라북이 대세로 자리잡는 이유! LG 울트라북 Z330으로 알아본 울트라 북의 특징 이제는 집집마다 PC를 한대씩 가지고 있을 만큼 PC는 없어서는 안되는 필수품 중에 하나 입니다. 자취를 하는 자취생 조차도 PC가 없이는 생활이 심심해 지는 지경에 이르렀죠. 우리는 어딜 가나 쉽게 인터넷에 접속할 수 있고 또 집, 사무실, 학교 등 어딜가든지 PC를 만날 수 있습니다. 무선네트워크의 발달은 집안 곳곳을 무선네트워크로 채워주고 있기 때문에 이제 집에서도 데스크톱 보다 노트북을 구매하는 비중이 높아지고 있고 실제로 판매량이 데스크탑 PC를 넘어서고 있기도 합니다.과거에는 노트북은 특정부류의 돈 많은 사람들이 사용하는 물건 이었지만 이제는 노트북이 데스크톱을 넘어서는 성능을 보여 주고 휴대성이나 공간 활용 면에서 훨씬 유리하기 때문에 노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