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클리

오클리 안경테 페이퍼클립 (PaperClip) 라이트, 일상에서 스포츠까지 어디나 잘 어울린다 슈트부터 트레이닝까지 어디에나 잘 어울리는 오클리 안경테 페이퍼클립 (PaperClip) 라이트 김군이 얼마 전 부터 오클리의 안경을 착용하고 있습니다. 페이퍼클립은 잘 알려지지 않은 모델 중에 하나인데, 처음에는 좀 어색 했는데 쓰면 쓸수록 참 편하고 좋네요. 오클리 하면 더이상 말이 필요없는 아이웨어의 강자이지만 사실 알고보면 다양한 패션 아이템을 판매하는 종합 패션 브랜드라고 할 수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오클리 하면 편안한 착용감과 무게감을 가진 고글이나 스포츠 선글라스류가 가장 대중적으로 잘 알려져 있지만 패션을 아는 트랜드리더들 사이에서는 오클리의 안경테 하나 정도는 가지고 있는 경우가 많을 정도로 오클리 안경테도 고글의 패셔너블함을 그대로 담고 있고, 고글의 기술이 녹아 들어서 하루 종일 착용..
오클리에서 안경테도 만든다! 페이퍼클립 (PaperClip) 라이트 오클리에서 고글만 나온다고 생각하면 오산! 안경테도 나옵니다 오클리 하면 떠오르는 이미지는 보통 고글 입니다. 촌각을 다투는 스포츠 경기에서 종종 보이는 스포츠 고글이나 스키나 보드를 탈 때 시력보호를 위해 착용하는 바로 그 고글 말이죠. 이번 동계올림픽에서도 우리선수들 뿐만 아니라 다른 나라 선수들도 오클리의 고글을 착용하고 있는 모습을 쉽게 찾아 볼 수 있었는데, 조금의 무게라도 줄여서 1만분의 1초라도 줄여야 하는 선수들에게 오클리가 사랑 받는 데에는 그만한 이유가 있어서 입니다. 하지만 여전히 고글은 잘 알지만 오클리에서 안경테가 나온다는 사실은 사람들이 잘 모르더군요. 레이반이나 다른 명품 썬글라스 브랜드들처럼 아이웨어만 만든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지만 사실 오클리는 가방부터 신발 그리고 시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