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렌즈

여행에는 역시 광각렌즈! 소니 풀프레임 미러스용 광각 줌 렌즈 FE 16-35mm F4 ZA OSS 광각렌즈로 여행의 추억을 더 넓게 담아 보자 평소에는 번들렌즈 하나로 버틸 수 있지만, 여행이라도 떠나려고 하면 렌즈의 선택에 상당한 시간을 투자하게 됩니다. 특히나 해외여행이라도 나가려면 최소한의 무게와 부피로 최대의 효과를 낼 수 있는 렌즈를 고민하게 되죠. 평소에도 저처럼 렌즈교환을 잘 하지 않는 사람이라면 여행을 위한 렌즈의 선택은 굉장히 고민되는 순간이 아닐 수 없습니다. 여행을 위한 렌즈를 오랫동안 고민하다가 역시 여행에는 광각이 있어야 하지 않겠나? 하는 생각에 이번 세부 여행에는 16-35 광각렌즈를 가지고 갔는데, 아쉬운 점도 있지만 역시 여행의 맛은 광각이 잘 잡아 주는 것 같습니다. 30미리의 일반 화각과 16미리 광각의 차이는 위의 2장이면 설명이 될 것 같습니다. 같은 자리에서 보..
초소형 미러리스 하이브리드의 새로운 이름 펜탁스Q 팬탁스Q의 출시 소식과 함께 인테넷을 뜨겁게 달군 사진 한장, 열쇠뭉치 만큼 작은 하이브리드의 출시 소식에 사진 애호가들은 또 가슴 설레이고 있습니다. 얼마전 휴대성을 강조하며 발표된 미러리스 하이브리드 카메라 NEX-C3 앞에 새로운 경쟁가자 등장 한거죠. 이제 가장 작은 하이브리드의 타이틀은 SONY에서 팬탁스로 옮겨가게 되었습니다. 하지만 팩탁스Q와 NEX는 서로 장단점을 가지고 있으니 작다고 무조건 판매가 잘 될지는 미지수 입니다. 카메라라는 특성상 작은 카메라는 촬영이 어려울 수도 있으니까요. 개인적으로는 카메라를 잡았을때 느껴지는 손맛이 있는 카메라를 선호 하는 편입니다..ㅎ 세련된 현대미를 자랑하는 다른 미러리스와는 다르게 팬탁스Q는 상당히 클래식컬한 외관을 가지고 있습니다. 김군처럼 클래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