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IT기기

다양한 무선연결이 돋보이는 트윙글빔 MDS-5000, 무선 미니 빔 프로젝터

프로젝터 연결 이제 무선으로 편리하게 즐기자, 캠핑용 프로젝터

 

캠핑같이 야외 활동에서도 빔프로젝터를 사용하는 사람들이 늘고 있고, 집에서도 영화관 같은 느낌을 갖고 싶거나 아이들에게 보여주기 위해서 가정용 프로젝터를 찾는 사람들이 늘고 있습니다. 기존에도 빔 프로젝터들이 있었고 소형화 되긴 했지만, 피코프로젝터 정도라면 집과 야외 활동을 모두 충족해 줄만 합니다.

 

 

트윙글 빔도 작은 피코 프로젝터이지만 실제로 사용해 보니 꽤나 괜찮더라구요. 50안시라 너무 어둡지 않을까 했는데, 실제로 사용해보니 꽤나 밝습니다. 더 고사양의 MDS-5300도 판매를 하던데, 5300은 배터리 타임이 더 짧아서 차라리 그냥 MDS-5000정도 사용하는것도 일반 가정용으로 생각한다면 나쁘지 않은 선택인것 같습니다.



아이들 잘 때 천장에다 쏴주곤 하는데, 천장에 쏘지 않아도 정면으로 쏴서 보게 해줘도 나쁘지 않더라구요. 꼭 누워 있다고 자는건 아니니... 요걸로 편한 자세로 동화 몇편 보게 해주고 재우면 쉽게 자더라구요. 완전 소중한 아이템 입니다.

 

이번 테스트를 위해 오랜만에 집안에 롤 스크린을 꺼내 봤습니다. ㅋㅋㅋ 기본 제공되는 미니 삼각대는 어딘가에 올려 놓고 쓰기는 좋지만 캠핑이나 올려 놓을 곳이 없는 환경에서는 삼각대는 필요하니 삼각대 하나 정도 준비하면 좋습니다.

 

 

롤 스크린을 꼭 구매할 필요는 없지만 롤 스크린이 있으면 더욱 깔끔하고 선명하게 프로젝터를 즐길 수 있습니다. 스크린이 없으면 커다란 전지나 깨끗한 천을 사용하도 되는데, 빔 프로젝터의 화질은 화면을 투사하는 곳의 재질에도 영향을 많이 받으니 유의 해서 사용하면 더욱 깔끔한 화면을 볼 수 있습니다.

 

 

줌 기능과 키스톤 조절은 되지 않지만 촛점 조절은 가능 합니다. 심지어 이런 촛점 조절도 없는 피코프로젝터들도 가끔 있더군요...ㄷㄷㄷ 줌 기능은 소형 프로젝터 중에는 지원하는게 없는데 그런 제품들은 언제쯤 나올 수 있으려나요~

 

MDS-5000의 메인 화면 입니다. 아주 새련된 화면 디자인은 아니지만, 직관적이고 편리 합니다. 이런거 디자인만 조금 신경써도 제품의 품격이 화~악 올라 갈텐데 제조사와 협의 해서 좀 바꿔도 좋지 않을까요? ㅋ

 

 

물론 모든 조작은 리모컨으로 할 수 있으니 아주 편합니다. 본체 옆에 버튼이 있긴한데 삼각대에 끼워 두고 사용하긴 좀 불편하니 리모컨이 필수~

 

 

MDS-5000은 기본적으로 Micro SD카드와 USB 입력을 지원 합니다. 둘다 64GB까지 지원하기 때문에 취향에 맞게 사용하면 됩니다. 요즘은 USB나 Micro SD카드나 가격대가 비슷 하더군요. 저는 개인적으로 Micro SD카드 사용을 추천 하는데, USB 입력 부분에 끼워진 WiFi동글이 있어야 다양한 무선 입력에 대응할 수 있으니 USB 보다는 Micro SD카드에 넣어서 끼워 두고 쓰면 편하더라구요.

 

보통 이러한 피코 프로젝터들이 스마트폰과 연결하는 방법은 MHL을 통한 미러링을 많이 사용하는데, 트윙클 빔은 유선연결을 하지 않아도 무선으로 모두 연결이 가능 합니다. 안드로이드 뿐만 아니라 아이폰과 노트북까지 모두 연결이 가능 하구요.

 

 

가장 쉽게 스마트폰과 MDS-5000 을 연결하는 방법은 바로 마라캐스트(Miracast)를 이용해 화면을 미러링 하는 것 입니다. 스마트폰 설정에서 미라캐스트를 선택하고 설정하면 곧바로 연결 됩니다.

 

 

미라캐스트로 스마트폰의 동영상이나 사진 심지어는 게임화면까지 전부 스크린으로 투사 할 수 있지만 더 좋은건 TV를 볼수 있다는 거죠! ㅋㅋㅋ 캠핑장까지 가서 TV보는 일은 잘 없긴한데, 가끔 축구나 야구 같은 경기를 꼭 보고 싶을 때가 있고 보고 싶은 프로가 있을 때 볼 수 있습니다. 물론 입력 소스의 화질이 좋으면 더 좋은 화면을 보여주니 스마트DMB나 티빙이나 PooQ같은 서비스를 이용하면 더 좋구요.

 

 

저는 LG전자 스마트폰을 사용하는데, 미라캐스트로 연결해서 동영상만 실행하면 자꾸 연결이 끊어지더라구요. DLNA연결 때문인것 같은데 이지뷰를 다운로드 받아서 연결하니 끊김없이 아주 잘 됩니다. MDS-5000이 EZ View를 지원하거든요.

 

 

EZview는 스마트폰 뿐만 아니라 윈도우나 맥OS에도 사용할 수 있어서 노트북에 설치해 두면 노트북 화면을 그대로 사용할 수 있습니다. WiDi는 MDS-5000이 지원하지 않지만 이렇게 PC나 노트북을 연결할 수 있으니 좋죠?^^

 

 

PC에 설치 된 EZ View는 전체 화면을 쓰거나 화면을 4분할 해서 사용할 수 있습니다. 와이파이로 물리는 거라서 다른 스마트폰까지 연결이 가능하긴 한데, 화면 하나 쓰기도 벅찬대 4대까지 쓰지는 않을듯...ㅋㅋㅋ 근대 4개 화면 이동이나 사용이 편해서 회의 같은데에 활용하면 좋을것 같긴 합니다.

 

EZ View 쓰다 보니까 카메라 화면을 그대로 MDS-5000으로 보내는 기능도 있더라구요. 완전 대박이에요. 보통은 잘 쓸일은 없을것 같긴 한데, 이런거 이용해서 프로포즈 같은 이벤트 같은거때 활용하면 감동이 100만배는 증가하게 될듯 합니다. 몇일 있으면 와이프 생일인데 한번 활용해 봐야 겠어요...^^

 

 

MDS-5000을 통해 영화를 보면 자막도 지원을 합니다. 하지만 DLNA를 이용하면 자막은 지원이 되지 않는다고 하더라구요.

 

 

영화를 볼 때는 외부스피커를 연결하면 좋은데, MDS-5000이 1W의 스피커를 가지고 있지만, 그래도 야외에서는 음량이 모자랄것이고, 내장스피커가 스마트폰 처럼 사운드가 빈약할수밖에 없다보니 외부 스피커를 연결하면 더욱 실감나는 감상을 할 수 있습니다. 저는 모두시스의 스피커겸 보조 배터리 MDS-6000을 함께 쓰고 있는데, 보조 배터리와 스피커를 겸하니 아주 좋더라구요.

 

 

지금까지 일주일 정도 요녀석과 함께 했는데, 저희집에 아주 스타가 되었습니다. 집에 미니빔 하나 따로 있긴한데 쓰기가 번거로워서 잘 안꺼내 줬거든요. 근대 이건 일단 부피가 작고, 배터리가 있어서 그냥 켜주기만 하면 되니까 편하게 쓸수 있어서 더 자주 쓰게 되더라구요. 역시 뭐든 무선 제품들이 쓰기가 편한듯 하네요.

게다가 다양하게 무선연결을 지원하니까 OS를 가리지 않고 다 연결되니 별도로 데이터를 USB나 SD카드로 옮기지 안하도 간편하게 연결해서 사용할 수 있으니 좋습니다. 노트북도 무선으로 간단히 연결되고 딜레이도 거의 없더라구요.

화질을 사진으로 표현하기가 참 애매해서 찍은게 많이 없긴한데, 걱정보다는 상당히 밝더라구요. 와이프도 작은게 밝다며 칭찬할 정도니까요. 원래 50안시가 이렇게 밝은지는 잘 모르겠는데, 이정도면 집에서건 캠핑장에서건 그리 불편하지 않게 사용할 수 있을것 같습니다.

 

무겁고 거추장스러운 케이블을 모두 벗어 던지고 가볍고 심플하게 MDS-5000과 떠나는 나들이~ 생각만 해도 즐겁지 않으신가요? ^^ 작고 가벼운 빔 프로젝터를 찾는다면 트윙글빔 생각보다 꽤 괜찮습니다.

 

- 이 글은 모두시스로부터 MDS-5000을 무상으로 지원 받아 작성 되었습니다 -

 

Comments.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