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카메라

소니의 Qx10 / Qx100, 당신의 포토라이프를 스마트하게 바꾼다

반응형

신개념 렌즈 카메라, 포토 라이프를 바꾼다

 

휴대전화에 카메라가 들어가기 시작하면서 카메라 시장에 큰 변화가 일기 시작했던 적이 있었습니다. 그 이후 휴대폰 제조사들은 자사의 휴대 전화에 높은 스펙의 카메라를 넣으려는 노력들을 많이 해 오고 있지만 아직까지는 카메라와는 결과물의 차이가 분명히 존재 하기 때문에 굳이 카메라를 휴대 하는 수고를 마다 하지 않는 것이죠.

 

 

역시 사진은 카메라로 찍어야 제맛 이지만, 언제나 휴대가 부담스럽다는 부분이 있습니다. 하지만 휴대가 간편하면서 작품 같은 사진을 만들어 줄 수 있는 카메라가 있다면 어떨까요? 소니의 Qx10과 Qx100은 우리가 생각하는 카메라의 개념을 살짝 바꾸어 놓은 카메라 입니다.

 

 

Qx10/Qx100은 렌즈 카메라 입니다. 디스플레이는 없이 렌즈와 몸통으로 되어 있는 카메라 이죠. 디스플레이는 스마트폰이 담당하게 됩니다. 이렇게 보면 스마트폰의 악세서리가 아니냐? 하는 생각이 들기도 하겠지만, Qx100과 Qx10은 디스플레이만 없을 뿐 카메라의 모든 기능을 갖춘 새로운 포지션의 카메라 입니다.

 

 

디스플레이는 없지만 간편하게 NFC를 이용해 스마트폰과 연결 합니다. 물론 스마트폰이 없어도 촬영이 가능 하긴 한데 디스플레이가 없으면 구도를 잡기가 어렵겠죠?^^;; 단순 디스플레이 뿐만 아니라 화벨조정이나 조리개 조절 같은 메뉴얼 조정이나 카메라 컨트롤을 모두 할 수 있습니다.

 

 

기본적으로 카메라 거치는 카메라 뒷면에 달린 그립을 이용해서 스마트폰에 끼우는 방식 입니다. 일반적으로 차량용 스마트폰 거치대를 생각하면 쉽게 이해가 되겠네요.

 

 

스마트폰에 거치 했을 때 그립감이 어떨까? 무척 궁금 했는데 의외로 이렇게 거치해 본 그립이 나쁘지 않습니다. 오히려 안정적이라고나 할까요?

 

2대가 있다면 이런 아이언맨 놀이가 가능 하기도....ㅎㅎㅎ

 

 

별매로 판매가 되는 악세서리 케이스를 이용하면 조금 더 안정적인 거치가 가능한데, 전용 장착 케이스는 소니 스마트폰용 나올 예정인지라 다른 브랜드의 스마트폰들은 거의 이런 사용이 가능 하지 않을듯 하긴 합니다.

 

 

하지만 Qx10과 Qx100의 진정한 자유로움은 이런 말도안되는 하이엥글과 로우엥글의 촬영에 있습니다. 렌즈와 디스플레이를 분리 할 수 있기 때문에 높은 곳이나 낮은곳에 있는 피사체 혹은 숨어 있는 피사체들도 어느정도 쉽게 촬영이 가능 하죠. 가장 완벽한 몰카용(응?) 카메라가 아닐까요?ㅎㅎㅎ

 

 

또한 Qx10과 Qx100은 완벽한 셀프카메라 라고 감히 말 할 수 있는데 아마도 여성분들이  선호하는 카메라가 되지 않을까 합니다.

 

 

광학 10배줌과 가벼움을 가진 QX10

 

QX10은 광학 10배줌이 특징인 카메라 입니다.  1820만 화소에 1/2.3 타입의 Exmor R 센서를 탑제하고 있고 Full HD의 동영상 촬영이 가능 합니다.

 

 

이번에 발표 된 렌즈 카메라들은 모태가 되는 모델을 각각 가지고 있는데, 이녀석은 사이버샷 WX150을 모태로 하고 있습니다. WX150의 리뷰는 김군이 한번 해 드린적이 있으니 관련 샘플 사진을 확인 해 보면 결과물에 대한 퀄리티를 쉽게 확인 할 수 있을 듯.

 

 

 

Qx10은 블랙과 화이트의 2가지 컬러로 출시가 되었습니다. G렌즈가 사용되었고 디지털 줌이 아닌 광학 10배줌을 지원 합니다. 광학 10배줌을 지원하는데도 두께는 상당히 얇아서 한손에 쏙 들어오는 앙증맞은 사이즈~~ 무게는 105g 입니다.

 

 

작지만 있을것은 다 있어서 디지털 줌과 셔터 등 기본적인 카메라 동작은 스마트폰을 이용한 디스플레이를 거치지 않아도 본체에서 모두 처리 할 수 있습니다. 물론 삼각대 거치를 위한 홈도 마련되어 있구요.

 

 

배터리는 분리형이라서 배터리 걱정을 덜 수 있도록 되어 있습니다. 촬영 나갔는데 배터리가 떨어지면 큰일 이니까요. Qx10과 Qx100모두 Micro SD카드를 사용하도록 되어 있는데 삽입구가 좀 다릅니다. Qx10은 배터리 커버를 열어아 Micro SD카드를 넣을 수 있도록 되어 있습니다.

 

 

프리미엄 하이엔드 렌즈 카메라, QX100

Qx10과 마찬가지로 Qx100도 모태가 되는 카메라를 가지고 있는데, 소니의 프리미엄 하이엔드 카메라 RX100 mk2가 그 주인공 입니다. 스펙이 모두 동일하고 UX적인 부분의 특징도 모두 가져왔기 때문에 거의 같은 카메라라고 보아도 무방 합니다.

 

 

배터리 표시는 Qx10이나 Qx100이나 모두 바디 부분에 표시가 되게 되어 있는데 세분화 된 표시는 되어 있지 않더라구요. 차라리 퍼센트로 표시해 주는편이 더 좋았을듯.

 

 

칼짜이즈의 파란 깃발 마크가 Rx100과 동일하게 들어가 있습니다. 물론 바디에서 줌과 셔터 등의 동작을 모두 할 수 있구요. RX100 처럼 렌즈 앞 부분에 조절링이 달려 있어서 줌이나 조리개 조절등의 역활을 할 수 있습니다.

 

 

QX10과는 다르게 멀티 인터페이스 단자가 따로 있고 그 부분에 Micro SD카드를 넣게 되어 있습니다. 물론 배터리는 Qx10처럼 교체형 입니다.

 

 

Qx10보다는 어느정도 크기가 있는 구조도 되어 있는데 Qx10의 줌을 최대로 당긴 크기와 Rx100의 크기가 서로 비슷한듯 해 보이더군요. 3.6x 광학줌(28-100mm)을 가지고 있고  컬러는 블랙 한가지로 출시~ 무게는 170g

 

 

다들 비슷비슷한 카메라만 나오는 요즘 카메라 시장에 잔잔한 파문을 던져주는 Qx10과 Qx100의 등장은 상당히 신선 합니다. 렌즈형 카메라라니! 사실 처음 이녀석을 만져보기 전까지는 뭐 얼마나 좋겠어? 하는 생각이 들더니 다양한 엥글로 촬영을 하는 동안, 참 괜찮은 장난감 하나가 나와 주었구나 이런생각이 들었습니다.

물론 장난감이라고 말 할 만큼 스펙이 나쁘거나 한것은 아닙니다. 소니의 하이엔드 카메라 스펙을 모두 담고 있고, 그만큼 사진 퀄리티도 보장이 되는 셈이니까요. 

 Qx10과 Qx100을 액션캠 처럼 사용할 수도 있을 것 같은데 관련 악세서리들이 조금만 보완되면 좋을것 같고 스마트폰 뿐만 아니라 Qx10이나 Qx100과 연결이 가능한 스마트와치나 구글 글라스 같은 글라스 제품들이 함께 나온다면 파급력은 더욱 높아지지 않을까 합니다.

 

 

소니 카메라의 방향을 보면 니콘과 캐논이 잡고 있는 고급 사용자층 보다는 조금 더 캐쥬얼 하면서 쉽게 접근이 가능한 층을 겨냥 하면서 조금씩 영역을 넓혀가고 있는데 다양한 포트폴리오와 기술력을 바탕으로하는 이 전략이 썩 잘 먹혀 들어가고 있는것 같네요.

 

Qx 시리즈는 소니 카메라 역사상 가장 많이 예약 된 카메라 라는 타이틀을 거머 쥐게 되었는데, 앞으로 또 어떤 타이틀을 갈아 치우게 될지 주목 됩니다.가격은 각각 QX100 58만 9000원, QX10 28만 9000원으로 판매가 됩니다. 가격이 저렴한게 일단은 괜찮네요.

 

반응형
Comments.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