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카메라

풀프레임 미러리스 A7, A7r, 미러리스를 넘은 카메라 시장의 지각 변동

반응형

미러리스를 넘어 카메라 시장의 패러다임을 변화시킬까?

 

드디어! 풀프레임 미러리스 A7과 A7r이 모습을 들어 냈습니다. 너무나 오랫동안 기다린 녀석들이라 완전 반갑군요. 그동안 풀프레임 미러리스가 나오길 손꼽아 기다린 김군과 같은 분들에게는 단비와 같은 소식이 아닐 수 없니다. 풀프레임 미러리스 A7과 A7r 때문에 살짝 묻혀버린 RX10도 이번에 함게 만나 볼 수 있었구요.

 

 

풀프레임 미러리스가 2개의 모델(A7, A7r)로 나오게 되었지만 사실 둘은 거의 같은 모델이라고 봐도 무방 합니다. 조작다이얼이나 기본 골격은 같은 모델이니까요.

 

 

그리고 이번에 출시 된 미러리스가 왜 NEX 브랜드가 아닌 알파 브랜드를 달고 있는지 의아해 하시는 분들이 많으실텐데, 이젠 NEX 브랜드 대신 미러리스와 알파를 통합 해 렌즈교환식 카메라 시장은 알파로 통일 된다고 합니다. 향후 캠코더와 전문가 시장까지 확대 한다고 하는데 그건 좀 더 지나 봐야 하겠네요. NEX 브랜드를 달고 있는 제품들은 이제 더이상 나오지 않겠네요.

 

 

세계최초! 너무나 기다린 미러리스 풀프레임 A7, A7r

사실 소형의 풀프레임 바디가 A7에서 처음 시작 된것은 아닙니다. 하이엔드 디카의 혁명이라고 부를만 했던 RX1과 RX1r이 처음이라고 할 수 있을 텐데요. 하지만 이녀석은 렌즈교환식이 아닌 일반 디카였죠. A7의 바디 디자인을 보면 어딘지 모르게 Rx1과 닮아 있기도 합니다.

 

 

그립은 기존 넥스 시리즈와 크게 다르지는 않아 보입니다. 디자인 자체는 클래식한면을 많이 강조하고 있는데, 레트로한 디자인이 질리지 않고 매력 만점 입니다. A7은 2430만 화소 그리고 A7r은 3430만 화소라는 점이 다릅니다.

바디 무게가 416g으로 (A7기준) 풀프레임 DSLR에 비하면 상당히 가볍지만 소니의 다른 미러리스 보다는 약간 무겁습니다. 마그네슘 알로이 구조로 되어 있어서 작지만 튼튼한 바디를 가지고 있습니다.

 

 

광학식 뷰 파인더를 가지고 있고 멀티 인터페이스 슈도 당연하게 가지고 있습니다. 그러고 보니 내장 플래시가 없네요. NEX-7 사용할 때 상당히 유용 했는데.... 그리고 LCD도 터치가 아니네요. 물론 방진, 방습 설계가 되어 있습니다.

 

 

소니에는 비온즈라고 하는 영상처리 엔진이 사용 됩니다. 이전 까지는 별도의 버전명 없이 계속 업그레이드가 되어 왔는데, 이번에 처음으로 비온즈 X라는 버전명이 붙게 되었습니다. 이로인해 더욱 빨라진 AF와 사진처리가 가능 해졌다고 합니다.

 

 

 

조작 상태를 알 수 있는 LCD창을 따로 가지고 있지는 않지만 다양한 조작 다이얼이 편리성을 더해 주고 있습니다. 사실 초보자라면 좀 복잡 할 수도 있지만 다양한 기능들을 빠르게 컨트롤 해 줄 수 있는 다이얼과 버튼 그리고 메뉴 UI는 속에 익게 된다면 빠르게 원하는 기능을 선택하게 해 줄것 같습니다. 자주 사용하는 메뉴는 즐겨 찾기로 등록 할 수도 있습니다.

 

 

배터리는 기존 넥스 시리즈에 들어가는 배터리를 그대로 사용하고 있습니다. 배터리 문제가 좀 있을 것 같아 보이긴 하는데, 지금 제가 사용하는 NEX-7의 배터리 타임을 생각하면 완전 조루배터리는 아닐 것으로 생각 됩니다. 그렇다고 완벽하게 좋은 배터리 타임은 아니겠죠?

 

그래서~ 이녀석 세로 그립이 있습니다. VG-C1EM 이라는 모델명을 사용하는 이 세로 그립은 2개의 배터리가 추가로 들어가고 방진방습 설계가 되어 있습니다. 오랜 시간 촬영해야 하는 사람들에게는 편리함과 함께 풀프레임 다운 면모를 보여 주고 있습니다.

 

 

Wifi와 NFC가 추가가 되어 있어서 무선으로 전송하고 공유가 가능 합니다. 항상 오작동이 많은 녹화 버튼이 측면으로 빠져 있는게 좋더라구요.

 

손안에 딱 들어오는 풀프레임! 이것은 진정 카메라 역사에 한 획을 긋는 사건이 아닐 수 없습니다. 지금까지 풀프레임 이라고 하면 무겁고 커다란 녀석만 생각 했는데 부피와 무게를 획기적으로 줄여 줄 수 있으니까요. 풀프레임 답게 슈팅 사운드도 상당히 괜찮은 편입니다.

 

 

 

풀프레임 미러리스와 함께 모두5종의 풀프레임 미러리스용 E마운트 렌즈가 함께 공개가 될 예정 입니다. 18-55의 번들은 번들킷을 통해 11월에 함께 공개가 되지만 나머지는 순차적으로 판매가 이뤄질 것이라고 합니다. 하지만 아직까지는 E마운트용 풀프레임 렌즈가 그렇게 많지 않은 상황 이구요.

 

 

물론 풀프레임을 위한 A마운트 호환 어뎁터도 새롭게 출시가 됩니다. 기존 알파렌즈인 A마운트 렌즈를 사용할 수 있게 해주는것인데 이로인해 더욱 확장성있는 렌즈 사용이 가능하긴 하지만... 전 저 어뎁터가 왠지 맘에 들지 않아욧! 그래도 A7에 55미리 단렌즈 하나 물리니 화질은 좋을것 같더군요. 제가 딱 원하는 조합 이기도 하구요.

 

 

A7r은 A7과 거의 같지만 화소가 3430만 화소로 더 높고 센서의 구조도 약간 다릅니다. 바디도 A7보다 더 강화되서 프론드 덮개와 조작 다이얼까지 마그네슘이구요. 그리고 RX1r과 같이 광학식 로우패스 필터가 제거 된 모델 입니다. 그래서 인지 위상차 AF가 빠져 있네요.

 

 

 

풀프레임이 미러리스가 실현이 되면서 다양한 곳에서 활동이 기대가 되는데, 특히 요즘 방송에서도 디카로 촬영한 영상이 그대로 사용되고 있으니 A7과 A7r의 작은 부피는 장비 휴대의 부담을 줄여주니 더욱 많은 곳에 사용될 수 있지 않을까 합니다.

 

 

흔히 백통이라 불리는 70-200의 슈퍼 줌 렌즈를 끼워도 전혀 부담되지 않는 크기와 무게! 이정도면 괜찮죠?^^ 물론 A7과 A7을 위한 E마운트 렌즈 입니다.

 

가장 궁금해 하실 가격! A7r과 A7은 각각 2,449,900d원과 1,759,900원 이고 A7과 28-70의 번틀 패키지는 1,999,900원 입니다. 뭔가 홈쇼핑 가격같은 분위기 인데... 현장에서 이야기 하기로는 100만원이 훌쩍 넘어가는 바디에 900원 단위까지 붙이기는 이번이 처음이라며 그만큼 가격에 대한 고민이 많았음을 이해해 달라는 이야기가 있었습니다... 만.... 그래도 홈쇼핑 가격스럽다는...ㅎㅎㅎ 그래도 풀프레임 치고는 사정권에 들어오는 가격이죠?

 

 

슈퍼줌을 담은 하이엔드의 끝판왕 RX10

A7과 A7r의 등장으로 주목을 받지 못한 비운의 모델이 되었지만, 이날 행사장에서는 RX10을 만나 볼 수 있었습니다. 행사에 오신 분들 중 RX10에 대해 상당히 호감을 보이는 분들이 많더라구요.

 

RX10은 기존 RX1과 RX100의 부족한 부분을 보완한 중간 다리 역활을 하고 있습니다. RX100은 줌을 당겼을 때 접사가 되지 않는 단점이 있었고, RX1은 단렌즈 고정이라서 화질은 킹왕짱이지만 줌에서는 약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었는데 이러한 것들을 보완 해 줄 수 있는 모델이 RX10입니다.

 

 

사실 이녀석을 봤을 때 타사의 하이엔드 카메라를 올킬할 물건이 나왔구나 하는 생각이 가장 먼저 들었습니다. 모든 화각에서 F2.8의 밝은 조리개를 유지하면서도 RX100보다 훨씬 먼거리를 땡겨서 촬영 할 수 있습니다. ND필터 기본 내장! RX100 시리즈와 같은 센서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고급 기종에 흔히 장착되는 LCD상태칭이 달려 있고 크기나 무게도 그렇게 부담 스럽지 않지만 워낙 바디 크기가 DSLR급이라서 이녀석에 대한 호불호는 거기서 갈리게 될 것 같습니다. 마그네슘 합금 바디에 방진방습 설계라 여행용 혹은 전천후 카메라로는 딱 인것 같습니다.

 

 

꼭 DSLR처럼 생긴 이녀성은 상/하로 움직임이 가능한 틸트액정을 가지고 있습니다. 뷰파인더는 시야율 100%에 144만 화소의 전자식 뷰 파인더를 가지고 있구요.

 

 

8.3배의 광학줌 그리고 ND필터의 내장은 더욱 먼거리를 더욱 선명하게 촬영하게 해 줍니다. 사실 여행용 카메라를 선택하라면 이녀석이 가히 끝판왕 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의 스펙 입니다.  물론 Wifi와 NFC지원 이구요.

 

 

디지털 줌의 끝까지 당겨 보아도 AF잡는 속도가 상당히 빠릅니다. 셔터 스피드는 1/3200까지 지원해서 RX100보다도 훨씬 빠릅니다. 물론 RX100에서는 지원하지 않던 망원 매크로까지 지원을 합니다.

 

RX10은 기존 RX와는 확실히 다르지만 RX라인의 계보를 완성해 주는 중요한 모델 입니다. 기존 RX모델과는 다른 외관이 좀 아쉽지만 그래도 많은 부분이 개선되고 중요한 기능들은 추가가 되었네요. 소니스토어 기준 RX10의 출시 가격은 1,499,000원 입니다.

 


 

 


 

왜 RX10을 이날 함께 발표 했는지 사실 좀 의아하긴 했습니다. RX10만으로는 좀 펙트가 약했을까요? 이제 곧 Q시리즈의 발표를 앞두고 있으니 조금은 RX10만 발표하기는 조금 부담이 되었을수도 있겠네요.

뭐니뭐니 해도 이날의 가장 큰 주인공은 A7과 A7r 이었습니다. 최초의 풀프레임 미러리스 라는 이름 만으로도 그 흥분이 대단 했으니까요.

이제 더이상 무거운 DSLR을 가지고 다니면서 사진 촬영을 하지 않아도 퀄리티를 보장 받을 수 있는 카메라의 등장은 너무나 흥분되는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김군 같은 초보도 쉽게 사용이 가능한 UI와 조작 다이얼은 말할것도 없구요.조만간 예약판매가 시작되면 김군도 참여할 생각이니 더욱 자세한 리뷰와 샘플 사진들을 곧 전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반응형
Comments.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