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카메라

하이엔드 컴팩트 카메라의 마침표, RX100 mark2, RX1r

반응형

하이엔드 컴팩트 카메라 고민의 마침표를 찍어러 그들이 온다.


카메라 시장은 이제 미러리와 DSLR 그리고 스마트폰 카메라가 주를 이루고 있습니다. 카메라에 관심있는 분들도 조금 더 가볍게 다니기위해 미러리스를 선택하기도하는데, 이제까지는 하이엔트 컴팩트 디카들이 사람들의 사진에 대한 기대를 채워주지 못해서 하이엔드 컴팩트 디카를 멀리 하곤 했지만 소니에서 RX100과 RX1을 발표하면서 하이엔드 시장에도 큰 변화가 일기 시작 했습니다.


작년 발표 된 RX100과 RX1은 하이엔드 카메라의 끝판왕이라는 찬사를 들으면서 각종 언론 매체들을 통해 극찬을 받아 왔습니다. 점점 스마트폰과 미러리스에 밀려 컴팩트 디카시장이 좁아지는 이때에 높아져 가는 하이엔드 점유율을 봐도 그 인기를 실감 할 수 있으니까요.



무겁고 거추장 스러운 카메라만이 화질과 사진 품질을 보장 해 줄 것이라는 편견을 RX100과 RX1R이 보기 좋게 깨 주면서 하이엔드 디카의 대 반격을 시작 했는데, 출시 1년여가 지난지금 새로운 모습으로 RX100 mark2와 RX1R이 출시 소식을 알려 왔습니다.



소니의 신제품 출시가 가장 많이 이루어지는 소공동에서 이번에도  RX100 mark2와 RX1R을 만날 수 있었습니다. 



이번에 발표 된 RX100 mark2와 RX1R의 두 모델 중 가장 크게 이전 RX 모델과 변화 된 것은 바로 RX100 mark2입니다. 많은 것이 추가 되었고 그에 따라 편의성이 상당히 증가 했지만, 조금씩 가격이 내려간 RX100에 비해 높은 가격대가 살짝 망설여지는 녀석이죠. 



하지만 성능을 생각하면 지름신을 떨치기 힘들만큼 퀄리티가 좋고 누가 찍어도 혹은 어떤 상황에서도 자신의 모든 역량을 다해 좋은 사진을 만들어 주는 녀석 입니다.



멀티 인터페이스 슈가 추가되어서 RX100과는 다르게 다양한 악세서리의 확장이 가능해 졌습니다. 전용 핫슈 뿐만 아니라 스트로보도 추가 확장이 가능하고 마이크도 달 수 있습니다. RX1R과 RX100 mark2는 서로 악세서리 호환도 가능하구요.



유저들의 열화와 같은 (응?) 원성이 자자 했던 칼짜이즈 마크가 적용 되기도 했습니다. 소니 카메라의 자랑이기도 한 저 파란 방패 마크~ 보기만 해도 사진을 잘 뽑아 줄것 같은 모습 이군요.



틸트가 가능한 122만 화소의 LCD가 적용 되어서 이제 어느 각도에서도 편안하게 촬영이 가능합니다. 사실 저는 카메라가 모두 틸트 되는 액정을 가지고 있는데 잘 쓰지는 않았거든요. 근대 한번 쓰기 시작하니까 너무 편해요.



그리고 드디어! NFC와 WiFi기능이 탑제되어서 다양한 기능들을 활용 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스마트폰으로 카메라를 제어 한다던지 촬영한 사진을 빠르게 스마트폰으로 전송 한다던지 하는 여러가지 일들을 이제는 쉽게 NFC를 통해 할 수 있게 된거죠. 요거 정말 필요 했는데 이제야 들거 갔습니다.



넓고 큰 화면은 별도의 뷰 파인더가 없어도 라이브 뷰를 통해 촬영을 쉽게 할 수 있도록 도와주고, 각종 메뉴들을 확인하고 사용하는데 편리 합니다.빠르게 사용할 수 있는 다이얼과 UI를 통해 쉽고 빠르게 원하는 결과물을 얻을 수 있도록 개선이 되었는데 이 부분은 나중에 따로 리뷰를 통해 전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내장플래시가 있어서 간단한 촬영에는 활용해 볼 수 있습니다. 광량은 그리 높지 않은 편이지만 정말 필요한 순간에 아쉬움을 달래기에는 충분 합니다.




초소형 초 경량의 비구면 AA렌즈인 칼짜이즈 F1.8 렌즈가 탑제가 되어 있습니다. 이 비구면 렌즈를 통해 CCD크기를 컴팩트 디카에 비해 키우면서도 사이즈는 일반 컴팩트 디카와 비슷한 크기로 만들 수 있었던 것이죠.



RX100 mark2의 CCD 타입을 보면 다른 컴팩트 디카와 타사의 하이엔드 카메라 보다도 훨씬 큰것을 확인 할 수 있습니다. 2020만 화소의 1.0 타입 대형 Exmor R센서는 사진 퀄리트를 향상 시키는데 도움을 크게 줍니다. 센서가 이전 모델인 RX100과 좀 달라 졌는데 사진 퀄리티가 더 좋아진것은 센서의 변경이라기 보다는 사진을 처리하는 프로세스가 더 좋아 져서 그런것 같습니다. 



반면 이렇게 많은 변화가 있었던 RX100 mark2와는 다르게 RX 시리즈의 최상위에 있는 RX1의 형재 모델 RX1R은 큰 변화는 없었습니다.


가장 큰 변화이자 거의 유일한 변화는 OLPF(옵티컬 로우패스 필터)의 제거입니다. 디카는 거의 필연적으로 광학 필터에 OLPF가 장착되어 필터를 통해 들어 온 빛이 센서에 닿는 동안 OLPP에 의한 간섭이 생기게 되는데 RX1R은 이 OLPF를 제거해서 더욱 선명한 사진을 만들 수 있다고 합니다. 눈에 보이지 않지만 아주 큰 차이가 생기겠죠?



RX1이 가장 주목 받았던 이유는 세계 최초의 풀프레임 센서를 가진 컴팩트 디지털 카메라 였기 때문 이었습니다. 보통 DSLR 주에서도 상위 기종에 적용되는 스펙이죠. 예전에 우스게 소리로 이제 풀프레임 컴팩트 디지털 카메라도 나오겠네? 했는데 정말 나와 버려서 깜짝 놀랐던 제품...ㅎ



센서가 크다는 RX100보다도 훨씬 큰 센서를 가지면서도 사이즈는 일반 컴팩트 카메라 사이즈를 유지 하고 있습니다. 물론 일반적인 보급기나 중급기의 DSLR보다도 더큰 센서를 가지고 있구요.


컴팩트 디지털 카메라라 그립이 그리 좋은 편은 아닌데 엄지그릴 장착 모델을 써보니 상당히 그립이 좋아 졌습니다. 음.. 엄지 그립을 하나 사야 할까요?


 


센서의 크기가 사진의 퀄리티를 보장하지는 않지만 무거운 DSLR을 가지고 다니지 않아도 가볍게 들고 다니면서 언제 어디서나 좋은 사진을 만들수 있는 도구가 생긴 샘입니다. 사진을 촬영 해야 하는데 정작 내 손에 카메라가 없다면 큰 낭패이겠죠?




RX1R은 바디와 렌즈 일체형 입니다. 때문에 줌은 포기 해야 하겠지만 같은 렌즈를 가진 렌즈교환식 카메라 보다 더 좋은 사진을 만들어 낼 수 있다고 합니다. 렌즈 일체형이라서 휴대에도 어느정도 제약은 있네요. 렌즈는 최대 조리개 값 F2의 칼자이스 조나 T*코팅 렌즈를 장착 했습니다.



때문에 이런 속사 케이스를 하나 가지고 있으면 좋은데 RX 시리즈는 모두 호환이 가능 합니다. 전에 RX1을 이런 속사 케이스에 가지고 다니는 분을 본적이 있는데 간지가 완전 좔좔...ㅋ


소니에서 공식적으로 밝히기는 RX100 mark2와 RX1R은 이전에 발표 된 모델의 후속 모델이 아닌 새로운 RX 라인으로 봐 달라고 합니다. 때문에 기존 RX1과 RX100도 단종의 수순을 밟지 않고 함께 판매가 될 것이라고 합니다. RX1과 RX1R의 경우는 가격차이가 크지는 않은데, RX100의 경우는 RX100 mark2의 출시와 함께 가격이 많이 다운 된 상태라 RX100을 노려 보는것도 나쁘지는 않을것 같습니다. 

RX1R과 RX100 mark2의 출시와 함께 8월 7일 예약 판매를 시작 했는데 빠르게 예판이 완료 될만큼 인기가 벌써부터 인기가 높습니다. 물론 김군도 예판에 참여 해서 RX100 mark2를 겟~ ㅋ


더 좋은 하이엔드 카메라들이 나올 수도 있겠지만, 아직까진 소니의 시장점유율 만큼이나  RX1R과 RX100이 하히엔드의 마침표 같은 존재가 될 것 같습니다. RX1R과 RX100 mark2의 좀 더 자세한 소식으로 찾아 뵙겠습니다.^^



반응형
Comments.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