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IT기기

LG IPS277, 캘리브레이션 가능한 그래픽 작업용 IPS 모니터

LG IPS277, 보급형 이라고 하기엔 너무 과한 당신?


노트북의 보급이 데스크탑을 점점밀어내는 수준까지 왔지만, 고성능의 프로세스가 필요한 작업을 하는 사람들을 중심으로 아직도 많은데스크탑들이 활발히 역활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노트북의 보급률이 높아지면서 자연스레 사람들의 관심 밖으로 멀어진 제품군이 있는데, 바로 PC모니터 입니다. 하지만 노트북의 작은 화면을 대채하기 위해서 많은 사람들이 모니터를 별도로 구매하고 있고, 모니터 자체적으로도 다양한 기능들을 지원하면서, 모니터는 이제 단순히 디스플레이를 넘어서고 있기도 합니다. 


LG전자의 모니터는 TV와 스마트폰에서 얻은 디스플레이 신뢰도를 등에 업고 많은 기대와 관심을 받고 있는 제품 입니다. IPS의 선명함을 널리 알리는데 공을 세운것이 스마트폰 이니까요. 화질면에서는 다른 제조사들보다 좋다는 평가이고, 저가 중국산에 비해서 AS면에서 좋기 때문에 조금 더 돈을 주더라도 국내 브랜드를 선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LG에서 선명함을 무기로하는 IPS패널을 사용하는 IPS277이라는 전문가용 보급형 모니터를 내어 놓았습니다. 같은 성능의 다른 모니터와 비교하면 가격대가 반값정도(?) 입니다. 물론 고가의 모니터에 들어가는 기능을 축소해서 만든 것이기는 하지만, 왠만한 그래픽 작업을 하는 사람들은 잘 알지도 못할 정도이고, 이 가격대에 하드웨어 캘리브레이션이 지원되는 모니터를 만난다는게 정말 가능한 일인가? 하는 생각까지 들더라구요.


IPS277은 27인치의 FULL HD 모니터 입니다. 컬러 캘리브레이트를 지원하고 소프트웨어적인 캘리브레이션인 트루컬러 파인더를 지원하고 있습니다. LG의 에너지 세이빙기술이 적용 되어서, 절전의 효과도 기대해 볼 수 있습니다.



이녀석의 형제 모델로 IPS233이라는 23인치 모델이 있지만, 그래픽 작업을 한다면 IPS277이 더욱 좋겠습니다. 실제로 27인치의 모니터를 좀 사용하다보니 그 광할함은 23인치에 비할바가 못되는 군요.



IPS277에는 공장에서 부터 적용 된 캘리브레이션 측정 값을 프린트한 종이가 한장 들어 있습니다. 프린트 상태로 볼 때 전부 동일한 인쇄물을 넣어 둔게 아니고, 하나 하나 캘리브레이션을 하고 측정값을 프린트 한것 같습니다. 아무리 보급혀이라고 해도, 이녀석의 가격이 만만치 않으니, 서비스가 좋군요. 



그냥 광택 재질인 다른 모니터에 비해 스탠드에도 신경을 좀 썻더군요. 스탠드 하단의 플래이트는 원형 패턴이 들어가 있고 스탠레스재질로 포인트를 주어서 밋밋함을 줄이고 있습니다.



스탠드 뒷 부분에는 케이블을 정리 할 수 있는 고리가 있어서, 케이블 정리도 쉽습니다. 별도로 연결하는 케이블이 많지는 않지만 이렇게 정리 할 수 있으니 깔끔하게 정리가 됩니다.



살짝 불만인게 스탠드의 목 부분과 스탠드의 체결 방식 입니다. 이렇게 나사식으로 하는게 더욱 견고할 지는 모르겠지만, 조금 더 심플하고 스마트하게 만들 수 있을 것 같은데 말이죠. 보통 LG전자의 모니터 체결 방식이 이런 식인데, 좀 개선을 할 필요는 있어 보입니다.



본체와 스탠드 목 부분의 체결도 이런식으로 나사를 조여주는 방식 입니다. 조금 더 편리하게 만들어 주세욧!



모니터 뒷면을 볼 일은 별로 없지만, 뒤에서 보아도 깔끔해 보이는 유광 재질로 되어 있습니다. 이렇게 새워 두고 보니 27인치가 광활하기는 정말 광할 합니다. 피벗이나 로테이트 기능은 없지만 어느정도 각도 조절은 가능 합니다.



하나 재밋는게 이녀석의 전원 공급 방식 입니다. 일반적으로 모니터에 전원선으로 사용되는 파워케이블이 아닌 원형 어뎁터를 끼우는 방식 입니다. 



마치 노트북과 비슷한 어뎁터가 제공이 되고 이녀석을 연결하게 됩니다. 3구를 가진 파워케이블에 비해 탈/착이 쉬워서 편하더라구요.


IPS277은 2개의 HDMI단자와 하나의 Dsub 단자를 가지고 있습니다. HDMI단자는 MHL단자를 겸하고 있어서, MHL 케이블을 이용하면 스마트폰과도 쉽게 연결이 됩니다. 이어폰 단자도 하나 가지고 있는데 HDMI로 연결하면 별도로 PC와 케이블 연결을 하지 않아도 헤드폰을 연결 해 사용 할 수 있습니다.



IPS227에는 2개의 케이블이 지원이 됩니다. 하나는 D-SUB케이블이고 다른 하나는 MHL케이블 입니다. 당연히 HMI케이블 일 것이라고 생각 했는데, 살짝 당황을... ㅎㅎ 



그리고 특이하게 이녀석 도난 방지 케이블을 연결 할 수 있는 소켓을 가지고 있습니다. 고가의 제품이라서 그런 것 일까요?ㅋ



케이블 연결 단자는 모두 뒷쪽으로 빼도록 되어 있어서 상당히 편하더라구요. 제가 지금까지 사용한 모니터는 전부 아래에서 위로 끼워 넣게 되어 있어서 뭔가 케이블 하나 끼우거나 빼려면 상당히 번거로웠는데, 요것 편합니다.



전원을 넣으면 불은 빛으로 LED가 들어 옵니다. 그리고 특이하게 설정 버튼과 파워버튼 모두 터치 버튼 입니다. 처음에는 좀 어색하고 잘 눌러지지 않더니, 조금 적응하니까  편리하더군요. 


최대 해상도는 1920x1080 이고, 최대 명암비는 1000:1 ( 동적명암비 DFC 5,000,000 :1 )입니다. 178/178 광 시야각으로 IPS특성인 광시야각을 가지고 있습니다. 



화면이 크다보니 사진 작업이나, 다자인 작업을 할 때 상당히 편하더군요. IPS 277은 무광 코팅인 논 글래어 3H 하드코팅이 되어 있습니다. 보통은 글레어 타입의 코팅이 되어 있어서, 느낌이 좀 다르더라구요. 



제로 베젤은 아니지만 많이 덜어 낸 베젤의 모습 입니다. 베젤은 얇지만 안쪽으로 패널 자체에 공간이 약간 남는 방식으로 제조가 되어 있습니다. 일명 먹이라고 부르는 이 부분은 디스플레이에 오는 충격을 완하하는 역활을 하는 공간 입니다.



별도로 제공되는 CD를 통해서 메뉴얼을 확인 할 수 있고, 드라이버 설치와 캘리브레이션 프로그램인 트루 컬러 파인더와 듀얼 패키지 프로그램을 인스톨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노턴을 함께 제공 하는군요.



듀얼 모니터는 소프트웨어적으로 화면을 제어하는 프로그램인데, 프로그램을 많이 띄워두고 사용하는 그래픽 디자이너 같은 사람들에게는 편리할 것 같은 기능 입니다. 많이 사용은 못해 봤는데, 처음에는 익숙하지 않아서 사용이 쉽지 않더라구요.



이녀석의 가장 강점이라고 할 수 있는 True Color Finder 소프트웨어 입니다. 하드웨어 캘리브레이션이 가능하게 해 주는 프로그램 입니다. 기본적인 밝기나 색온도 감마를 사용자가 설정 할 수 있기도 하구요.



별도의 켈리브레이션 도구를 가지고 있지 않아서 정확한 테스트는 해 보지 못했습니다. 여러명이 작업 하다보면 컬러프로파일이나 모니터 색감이 서로 달라서, 결과물의 색상이 달라지는 경우가 종종 발생하는데, 캘리브레이션이 가능한 도구를 지원 하니 여러명이 함께 작업 하는 경우 색감을 맞추기에 아주 좋아 보입니다. 


현재 지원 가능한 캘리브레이터는 ColorMunki photo, Colormunki design, Spyder3가 있고 추후 스파이더4도 지원할 예정 입니다.



넓은 화면에서 게임을 즐기니 상당히 좋습니다. 이래서 큰 모니터를 사용 하는군요..ㅋㅋ 어느정도 색감을 맞추고 나니 게임을 하는데도 더욱 즐거워 졌습니다. 전에는 몰랐던 게임의 특성도 알게 되고 말이죠. 



MHL을 기본 지원하니 스마트폰을 연결해서 사용 할 수도 있습니다. 화면이 크니까 콘솔게임 하듯이 플레이 할 수 있더라구요. 화면도 시원시원하고~ 



저가 MHL 케이블들은 별도로 전원 공급 케이블을 연결해야 하는데 IPS277은 그런 불편도 없고, 연결해 두면 자동으로 충전도 되니 별도의 충전기를 마련하지 않아도, MHL로 스마트폰과 IPS277을 연결해 두고 사용하면 상당히 편리 합니다.


IPS277의 후면은 유광 재질이지만, 전면부는 헤어컷 디자인이 들어간 마감재로 되어 있습니다. 일반 플라스틱아니라 더욱 고급스러워 보이구요.


여러가지 문제점들도 거론 되었지만, 이러한 가격대로 True Finder와 DCC/CI 통신을 통한 OSD조절로 하드웨어 캘리브레이션이 가능 한 제품이 탄생 되었다는게 정말 신기 한 일입니다. 경쟁사 제품은 같은 스펙의 제품이 120 정도 하는것을 생각하면, 정말 어의 없는 가격대 인거죠. 사실 여기에는 약간의 꼼수가 존재 하긴 하지만 고가의 전문 캘리브레이션에 들어가는 기능을 빼어서 약간 스펙을 축소하고 난이도를 낮출 수가 있게 되어서 가격대가 낮은 수준의 이러한 제품을 만들어 낼 수 있었던 것입니다. 때문에 소프트웨어 캘리브레이션과 다를게 없다는 의견도 있지만, 이러한 기능을 집어 넣은것이 큰 이슈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인쇄나 그래픽 작업을 할 때 아~주 전문가를 겨냥할 수 있는 제품은 아닙니다. 물론 그런 사람들은 좀 더 고가의 다른 제품을 사용 할 것입니다. 워낙 그래픽작업을 하는 사람들의 눈이 까다로우니 이런 대량 생산 모델 보다는 다른 쪽으로 눈을 돌리게 되어 있으니까요. 그래서 이런 발상을 한것 자체가 더 매력적이구요.


조금은 저렴한 캘리브레이션 모니터를 찾는 분들이라면 LG의 IPS277이 상당히 매력적으로 다가올것 같습니다.


Comments.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