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GAME/PC/온라인게임

디아블로3, 알록달록동산(포니방) 가는 방법


알록달록 동산(포니방)으로 GO GO 씽~



알록달록 동산의 존재가 확산되고 고랩 유저들이 늘어나면서 알록달록동산의 인기가 날로 높아지고 있습니다. 일명 포니방으로 불리는 알록달록 동산은 빠르게 좋은 아이템을 습득할 수 있는 창구가 되기도 하고 버스태우기에도 상당히 좋은 환경이기 때문에 많은 유저들이 찾고 있습니다.


얼마전 패치로 일반채팅이 활성화가 되면서 채팅창에는 1~2만 골드만 내면 포니방의 문을 열어주겠다는 글도 심심치 않게 올라오고 있습니다.


알록달록동산의 열쇠가 되는 소몰이 지팡이의 제작방법과 제료는 이전 포스트에서 참고 하시면 됩니다.




알록달록 동산으로 가기 위해서는 게임의 시작점 이었던 신 트리스트럼으로 가야 합니다. 비틀어진 어미를 잡는 퀘스트를 진행했던 구 트리스트럼 길을 지나야 하기 때문에 가장 처음 퀘스트를 제외한 다른 퀘스트에서 시작하는것이 좋습니다.



용병대장과 함께 싸움을 진행했던 마을 앞에서 북쪽으로 난 길을 따라 구 트리스트럼 길을 따라서 쭉 올라가다 보면 축축한 지하실 근처에 붉은 빛이 세어 나오는 푹 꺼진 지형을 볼 수 있습니다. 오래된 폐허 웨이 포인트에서 다시 반대로 내려올 수도 있는데 편한 방법을 택하면 됩니다.



주위를 보면 젖소왕의 유골이 있는것을 발견 할 수 있습니다. 이 유골을 클릭하면 젖소왕의 유령이 나타나고 젖소왕과 대화를 하면 알록달록 동산의 문이 열리게 됩니다.



젖소왕에게 말을 걸면 썰렁한 농담을 몇마디 하는데 처음에는 볼만 하지만 계속 보기가 좀 짜증 나기도 합니다. 이럴 때는 젖소왕의 유령이 화면에서 보이지 않도록 이동한뒤 다시 돌아오면 대화가 중단되고 무지게 빛 알록달록 동산의문이 열리게 됩니다. 



알록달록 동산에 입장하면 예쁜 그래픽과 귀여운 몬스터의 모습과는 다르게 처참하게 죽어나가는 몬스터를 볼 수 있습니다. 동심에게는 충격적인 장면이 되겠내요.ㅋㅋ 무지게와 함께 등장하는 구름들을 클릭하면 아이템이나 금화를 쏟아내고 여기저기 숨어 있는 금화단지와 궤짝을 만나게 됩니다. 


난이도는 각각의 레벨의 액트4정도 되는것 같고 지옥 레벨의 포니방은 불지옥 액트1 정도의 느낌을 받았습니다. 노멀의 포니방은 말 그대로 쓸고 다닐 수 있지만 지옥 레벨의 포니방을 열게 되면 좀 힘들더라구요. 



포니방을 시작 할 때 워담퀘로 시작하면 레아가 일행이 됩니다. 챔피언 몹들 잡다가 죽었을 때 장비 수리가 필요해서 마을에 다녀오면  피가 리셋 되는 경우가 발생을 하더라구요. 이때 레아와 함께 있으면 피가 리셋이 되는것을 방지 할 수 있습니다. 


3~4번 정도 챔피언 몹들과 만나게 되는데 빠르게 사냥하면서 챔피언들을 잡을 수 있기 때문에 빠른시간동안 좋은 아이템을 얻을 수 있는 확률이 그만큼 높게 됩니다. 또 경험치도 썩 잘 오르는 편이라서 게임의 재미를 느끼지 못하고 미친듯 퀘스트를 진행 하기 보다는 포니방에서 버스를 타고 레벨을 올리면서 아이템을 맞추고, 퀘스트는 좀 느긋하게 진행할 수도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버스 탄다고 너무 막 진행하는게 좀 별로더라구요. 디아블로3의 메인 퀘스트 외에도 여기저기 숨겨진 퀘스트나 이벤트도 있는데 그런것은 다 지나치게 되니까요. 5만 5천원이나 주고 구입 했는데 게임의 재미는 충분히 느껴야 하지 않겠습니까..ㅎㅎ


포니방에서는 아이템도 썩 잘나오는 편이고 돈도 잘 벌리는 편이니 꼭 한번 도전해 보세요~



Comments.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