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으로보는리뷰/IT기기

삼성 센스 9시리즈(SERIES 9) 맥북에어 아닌 태블릿 PC 시장을 넘보다


노트북 사용자가 늘고 휴대용 디바이스를 사용하는 유저들이 많아 지면서 노트북에도 슬림 경쟁이 무섭습니다. LG전자에서는 P210모델로 슬림함과 성능을 겸비하고 있고 삼성에서도 다양한 슬림 모델을 출시하며 노트북 시장을 뜨겁게 달구고 있습니다. 거기에 태블릿 PC까지 더해지면서 노트북 및 휴대용 PC 디바이스 시장은 혼조세가 계속되고 있습니다.

삼성에서 출시한 초경량, 울트라 슬림의 9인 시리즈가 시판에 들어 갔습니다. 항공기에 쓰이는 신소재인 두랄루민이 쓰였기 때문에 이렇게 슬림하면서도 튼튼한 노트북을 만들어 낼 수 있었다고 하내요. 얇아도 데이터는 항상 안전하게 보존되어야 하기에..ㅎㅎ

삼성이 9시리즈를 내어 놓을 때 많은 사람들은 맥북에어의 대항마라는 표현을 많이 썻습니다. 잡스가 서류봉투에서 맥북에어를 꺼낼때의 충격과 놀라움을 삼성의 9시리즈에서도 느낄수 있었기 때문 입니다.
맥북에어와 비슷한 두께에 무게도 가볍고 최고 사양의 노트북으로 태어난 삼성의 9시리즈.. 사실 저도 하나 가지고 싶을 만큼 휴대성에서는 굉장히 좋은 평가를 주고 싶내요. 액정의 크기가 13.3인치라서 휴대에도 큰 부담이 안되고 말이죠.

스마트폰이 급격히 시장을 넓혀 가면서 태블릿PC의 시장도 많이 넓어 졌습니다. 태블릿 PC를 구입하길 희망하는 많은 분들이 가지는 착각중에 하나는 바로 PC환경을 그대로 태블릿 PC에서도 사용할 수 있을것 이라는 환상 혹은 기대 입니다. 어떤 분들은 훨씬 스마트하게 태블릿 PC에서 문서 작업을 할 수 있을것 이라는 환상을 가지고 계시는 분들도 계시더군요.ㅎㅎ 
사실 태블릿 PC는 컨텐츠를 만들어내는 기기는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적어도 아직까지는 말이죠. 태블릿PC에서 지금의 PC만큼의 퍼포먼스를 낼수 있기까지는 한참이 더 걸릴것 으로 생각 됩니다. 두 기기는 태생이 완전히 다르고 동작 방법이나 쓰임세가 아직까지는 많이 다릅니다.
태블릿 PC는 철저히 만들어진 컨텐츠를 소비하는 기기이지 더 나은 작업 환경을 제공하는 기기는 아니기 때문 입니다.

이번에 나온 삼성의 9 시리즈를 보면서 느낀것은 요녀석 태블릿 시장을 넘봐도 되겠는걸? 이라는 생각 이었습니다. 물론 맥북에어를 선호 하는 분들이 많이 계시지만 업무에 적용하기에는 아직은 윈도우 계열이 좀더 빠른 대응을 할 수 있을것으로 기대되기 때문이지요.
이렇게 얇고 가볍고 휴대가 편리한 모델이라면 언제 어디든 함께 하면서 좀더 다양한 환경에서 사용이 가능 하니까요. 태블릿 PC는 태블릿이 가지는 나름대로의 장점이 있지만 컨텐츠의 소비에만 머무른다는 단점이 있습니다. 문서를 작업하거나 저처럼 블로깅을 하거나 하는 작업이 아닌 게임을 하거나 영화나 드라마 같은 영상물을 주로 본다면 태블릿 PC가 더 제격 입니다.

9시리즈는 삼성의 노트북 기술이 총망라된 프리미엄 노트북 입니다. SSD가 탑제되어 데이터의 전송속도가 빨라졌고 부팅스타터 기술이 적용되어 부팅시간이 15초로 단축 되었습니다. 물론 사용하다 보면 조금씩은 느려지겠지만 태블릿 PC의 장점인 부팅이 필요 없다는 부분도 어느정도 상쇄해 주고 있습니다.. 슬립모드에서는 3초만에 다시 작업을 시작할수 있고 배터리 사용시간도 7시간 이상 사용 할 수 있습니다.  
이정도면 태블릿 PC와 견주어도 빠른 작업환경을 만들어주기 때문에 손색이 없겠죠? 노트북이 꼭 필요하신 분들이라면 탐낼 만한 녀석 입니다. 11인치 모델도 나온다는 이야기도 있던데 전 11인치 모델보다는 좀더 큰 15인치 모델이 나와주면 좋겠내요.

근대 디자인이 좀 애매 하더군요. 베젤 부분이 얇게 튀어 나와 있게 디자인이 되어 있는데 이게 좀 위험해 보입니다. 잘못하면 손을 다칠 수도 있을것 같은데 왜 이런 디자인이 나왔는지 모르겠어요. 
물론 보기에는 나쁘지 않지만 사용하다 보면 언젠가 손을 꼭 다칠것 같은 불안감이....ㅎㅎ
그리고 키감이.. 왠지 싸구려틱 합니다. 머.. 키감이야 사람마다 좋아하는 스타일이 다르겠지만.. 너무 싸구려 같은 가벼운 키감이 망설이게 만드는군요.  장시간 사용을 위해서는 좀 가벼운게 좋을지도 모르겠는데.. 저는 좀 아니다 라는 생각을 했습니다.
 
김군같은 사람은 백만원도 투자하기 힘든것이 현실인데.. 200만원대에 육박하는 출고가는 분명 진입장벽이 될겁니다. 가격은 싸면서 고성능에 휴대성까지 더해져야 완벽하죠..ㅎㅎ
태블릿 PC에 환상을 품었던 분들이라면 삼성의 9시리즈의 출시가 너무나 반가울지도 모릅니다. 가볍고 튼튼하며 배터리까지 오래가는 이런 노트북이라면 한번은 탐낼만 하겠죠.
맥북에어의 가격을 생각 한다면 그렇게 비싼 가격도 아니지만 역시 비싸긴 비쌉니다.. 프리미엄 에디션들은 언제나 넘사벽..;;;
넷북은 거의 노트북이라고 부르기도 애매하고 정말 간단한 서핑이나 하지 뭔가 작업하기에는 부족한감이 없지 않습니다. IFA에 갈때 넷북을 하나 가지고 가 봤는데 느려 터진 인터넷에 넷북으로 작업하려니 완전 죽겠더군요..ㅎ
앞으로의 슬림 노트북 시장도 점점 고성능으로 변해 갈것이고 좀더 시간이 지나면 프리미엄 슬림노트북 시장도 가격이 좀 내려가지 않을까 기대합니다.
맥북을 사용하시는 분들이 많이 이야기 하시는 것이 완성도 부분인데 이 부분은 제가 오랜 기간 사용하지 않아서 머라 드릴 말이 없습니다. 기껏 좋은 기기만들어 놓고 항상 완성도가 나빠서 실망하곤 했는데 9시리즈는 그같은 전철을 밟지 않았으면 좋겠내요.


<SENS SERIES 9 스펙표>
 모델명  NT900X3A-A51
 운영체제  정품 Windows® 7 Home Premium (64 bit)
 CPU  인텔® CoreTM i5-2537M(1.40GHz, 3MB)
 디스플레이  13.3형(33.7cm) LED HD(1366 X 768), 16:9
 400nit / 1,300:1 명암비 / 1,600만 Color 재현력
 메모리  4GB DDR3
 스토리지  SSD 128GB
 그래픽카드  인텔® HD Graphics 3000
 유선랜  기가비트 LAN
 무선랜  802.11bgn(2 X 2)
 블루투스  Bluetooth 3.0 High Speed
 외장 포트  USB 3.0 1개 / USB 2.0 1개 / Micro HDMI / Micro SD
 배터리  리튬폴리머 6cell
 키보드  페블 키보드, 백라이트
 사이즈  328.5 X 227 X 15.9~16.3mm (W x D x H)
 무게  1.31Kg
Comments. 23
  • 와우..저 두께좀 봐요...13.3"에 1.31kg이면 가지고 다니기에 딱이네요..
    근데 가격이 얼마죠??

    • 꾸러기 2011.03.14 11:37 댓글주소 수정/삭제

      10.1인치에 1kg짜리인 제 노트북도 무거워서 잘 안가지고 다니는데...

  • 사진 보고 지르고 싶어 울컥 했씁니다. ㅋ

  • 와 이녀석 무지 얇네요..

  • blank_ 2011.03.14 00: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터치스크린도 아닌데 태블릿 PC라구요?
    태블릿 PC는 작고 가벼운 걸 말하는게 아니라 크고 무거워도 터치스크린을 장착한 PC 아닙니까..

  • 가격 진입장벽이 200만원대라고 하셨지만 2011.03.14 10: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실 가격은 269만원이니까 근 300이죠...
    요새 내놓는 삼성 제품들 가격이 차~암 무대포죠
    갤플도 아이팟보다 10만원 이상 비싸고
    겔탭은 그리 비싸다가 안펄라니까 예상한대로
    최초의 공짜탭이 되가고 아이패드가 이런건 업죠 ㅋ
    맥북에어 대항마는 설명하신대로 영 아닌데다
    가격도 맥북에어사고 아아패드 사고도 남네요 ㅋㅋ
    삼성 요새 배가 불럿나봐요 이젠 더이상 샴성이라고
    무조건 사주던 소비자들 눈뜬지가 언젠데...

  • 소위 말하는 태블릿과 윈도 기반 태블릿pc를 구분했으면 합니다.
    일반 기자들이야 그러려니하겠는데(워낙 #%해서;;;;)
    it 전문으로 하신다는 분들 왜이렇게 구분못하죠??

    태블릿pc는 일반적인 거 다 합니다.

    • ㅋㅌㅊㅍㅋㅌㅊ 2011.03.27 16:39 댓글주소 수정/삭제

      멀티미디어 태블릿으로 오피스를 쉽게 작성할 수 있나요? 가장 큰 이유죠. 버버버벅거려서 못씁니다. 게다가 확장성도... 노트북을 사는 이유를 웹서핑만으로 한정해서는 안되죠,

  • 드자이너 김군님
    분석적인 리뷰 글 잘 보았습니다.
    좋은 하루 되십시오.

  • 그리고 사용패턴이 다른데 갖다 붙이진 말죠.
    아이패드 나왔다고 맥북 대체되던가요?

  • 정말 깔끔하고 멋지고 윈도우 노트북중 가장 아름다운 자테를 자랑하는것 같기는 한데... 미투데이 같은 가격입니다...

  • 얋긴 하군요... 근데 넘 비싸요;;;

  • 얇아진 두께만큼 지갑도 가볍게 만들어준다는 그 노트북!!! ㅎㅎㅎ
    맥북에어하고 삼성 센스9 둘다 갖고싶네요 ㅠㅠ

  • 혁 3백이면....전 그냥 패스할랍니다. ㅋㅋ

  • 정말 얇네요..! 오.그런데 가격은 얇지않네요^^;
    제 주변에도 노트북살꺼 태블릿pc를 산다고하는 사람이있는데 어떤 목적으로 쓸거냐고 물어봅니다^^

  • 저도 이 센스 9시리즈 리뷰를 해보려합니다. 좋은정보 잘보고 갑니다^^

  • 아~ 지름신이 제대로 오는 제품이에요!
    근데.. 맥북에어만큼의 충격은 없다던데.. 사실인가요? ^^

  • 독서실알바 2011.03.20 07: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께면에선 확실히 맥북에어가낫습니다 13mm인 아이패드랑 겹쳐서 올려봐도 3~17mm인 맥북에어가 더얇아보이더라구요

  • 푸뎅 2011.03.20 12: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삼성은 언재까지 애플 꽁무니만 졸졸 따라다니려는지.... 결국 저것도 맥북에어 카피본에 불과한 수준.... 맥북에어 13인치 풀업 사용자로서... 삼성은 이전에 마이크로 소프트 졸졸 따라 다녔듯이.. 향후 10년간은 애플 꽁지만 죽어라 따라 다니겠군.... 삼성은 창조 라는게 없고 불법과 카피만 존재하니... 쯧쯧

    • ㅋㅌㅊㅍㅋㅌㅊ 2011.03.27 16:38 댓글주소 수정/삭제

      ?? 13인치 윈도우 노트북+슬림화가 대체 왜 맥북 에어를 카피한거죠? 디자인도 다르고... 바이오나 레츠노트도 에어 카피본? 고가이고 얇으면 다 에어 카피인가요.

  • 이 문서 주셔서 감사합니다

    Easy [ur=http://xexpert.net]Weight Loss Tips[/ur] you can slip into your everyday life

  • 트랙패드를 배낀 것 자체만으로도 이미 배껴버릴 의도가 있다는 것 아닌가???
    븅신같이 Mac OS탑재도 아닌 것이 펑션키는 다 빼버리고....
    게다가 두께도 에어가 훨씬 얇은데 그걸 고따구로 비교를 하냐??
    게다가 비교도 안 되는 내장형 hd3000가지고 성능이 더 좋다고 지.랄이야
    왜, 이번에 osx 라이언 나왔는데 트랙패드 제스쳐가 반대잖아,
    센스9 2세대도 똑같이 배껴버리게??ㅋㅋㅋㅋㅋ
    그리고 에어 5세대 두께얇고 성능 이것보다 훨 낫더라ㅋ
    2세대 샌디 i7
    뇌물블로거질할꺼면 알고나 해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디서 암것도 모르는 죄없는 사람들까지 삼엽충으로 만들려고....

    • 이글은 에어 신모델이 나오기 훠~~~~얼씬 전에 작성된 글이고 삼성에서 1원짜리 한장! 혹은 1M짜리 USB하나 받은것 없다. 써글것! 글고 니 아이디의 링크는 뭐냐 니가 알바 아니냐! 잡것!